통합검색
  • 뉴스

    • 이어드림, 정기구독 중개 어플 ‘꾸준’ 11월 1일 첫선

      ‘이어드림’(대표 김홍만)의 정기구독 중개 플랫폼 ‘꾸준’이 11월 1일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크레디트스위스 리포트에 따르면 세계적으로 구독 서비스 이용자는 1억6000만 명에 달하며 우리나라도 200만~300만 명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에 구독경제 시장 규모가 2020년에는 5300억 달러(594조원)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넷플릭스, 왓챠플레이 등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업체(OTT)들이 주목을 받으면서 국내에서도 구독경제라는 서비스 모델이 알려지고 있지만 아직까지 대중화가 이..

      라이프2019-10-31

      뉴스 상세보기
    • 이에스에이·스튜디오드래곤 등 엔터주…OTT시장 확산 기대감에 일제히 상승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최근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시장이 급성장중인 가운데 엔터주들이 시장의 주목을 받으며 일제히 상승세다.30일 오전 9시 47분 현재 스튜디오드래곤은 전일대비 2.86% 오른 7만5,600원에, 이에스에이는 4.02% 오른 4,660 원에 거래되고 있다.스튜디오드래곤은 최근 급성장하고 있는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시장에 대한 관심과 점진적인 매출 상향 흐름에 힘입어 주가가 상승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에스에이는 자사의 지분을 대거 취득한 선우프로듀스(주)가 OTT 및 콘텐츠 관..

      증권2019-10-30

      뉴스 상세보기
    • 휴넷, 지식 구독 서비스 ‘휴넷 프라임’ 오리지널 콘텐츠 출시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넷플릭스 ‘기묘한 이야기’, 유튜브 ‘BTS: Burn the Stage', 아마존 프라임 ‘더 보이즈’. 이들은 모두 각 플랫폼이 자랑하는 ‘오리지널 콘텐츠’다. 월정액으로 콘텐츠를 무제한 사용할 수 있는 구독 서비스가 인기를 끌면서,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시장에는 오리지널 콘텐츠가 핵심 전략으로 자리 잡았다. 뿐만 아니라 밀리의 서재는 최근 장강명 에세이 ‘책, 이게 뭐라고’를 독점 공개하는 등 ‘오리지널 콘텐츠’ 전쟁이 월정액 구독 서비스 업계 전체에..

      산업·IT2019-10-29

      뉴스 상세보기
    • 한국OTT포럼, '4차 산업혁명 시대 OTT 역할' 연속 세미나 개최

      [서울경제TV=전혁수 기자] 사단법인 한국OTT포럼(회장 성동규)이 오는 24일 오후 3시 목동 방송회관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견인하기 위한 OTT의 역할과 위상을 주제로 연속세미나를 개최한다. 한국OTT포럼은 지난 7월 16일 출범한 국내 최초 OTT 전문 연구단체다.이번 세미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생태계 변화를 이끌 핵심 미디어로 주목받고 있는 OTT의 역할과 위상에 대한 논의를 위해 마련됐다. 국가, 산업, 이용자 등 OTT 역할에 대해 다양한 관점에서 논의할 이번 세미나는 총 2회에 걸쳐 진행된다.24일 1차 세미..

      산업·IT2019-10-21

      뉴스 상세보기
    • 롯데ON PLCC ‘롯데오너스 롯데카드’ 출시…"최대 5% 적립"

      롯데카드(대표이사 김창권)가 1일 롯데쇼핑과 제휴해 ‘롯데ON’에서 차별화된 혜택을 누릴 수 있는 PLCC 카드인 ‘롯데오너스(LOTTE ONers) 롯데카드’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카드는 롯데ON에서 이용 시 엘포인트 3%, 그 외 일반 가맹점에서는 0.5%를 월 최대 10만 포인트까지 적립해준다. 또한, 롯데오너스에 가입한 고객이 롯데ON 이용 시 계열사별 0.25~2%를 추가 적립..

      금융2019-10-01

      뉴스 상세보기
    • 하이투자 “덱스터, 영화 백두산 등 콘텐츠 제작사로 변신 기대”

      하이투자증권은 30일 덱스터에 대해 “특수효과(VFX) 기술을 접목시킨 백두산 등 연간 2~3 편 영화제작으로 콘텐츠 IP 가치 상승과 투자제작사로서 기업가치 레벨업이 기대된다”고 판단했다. 별도의 투자의견과 목표가는 제시하지 않았다.이상헌 연구원은 “미국 월트디즈니사의 경우 파워 IP 확보를 통하여 스타워즈, 아이언맨, 캡틴 아메리카, 어벤져스등의 영화를 시리즈물로 지속적으로 제작하고 있다“며 “글로벌 OTT 의 경쟁으로 콘텐츠 IP의 가치가 빠르게 상승하고 있다”고 분석했다.이어 “덱스터는 '신과 함..

      증권2019-09-30

      뉴스 상세보기
    • 콘텐츠주, 넷플릭스가 효자…실적·주가 효과 톡톡

      [앵커]요즘 주변을 보면 넷플릭스 삼매경에 빠졌다는 사람들을 심심찮게 볼 수 있는데요. 이 글로벌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에 한국 드라마의 공급이 본격화되고 있습니다. 넷플릭스에 콘텐츠를 공급하는 국내 기업들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도 덩달아 높아지고 있습니다. 양한나기자입니다.  [기자]“넷플릭스를 잡아라.” 최근 국내 미디어 업계에서 두루 쓰이는 말입니다. 글로벌 거대 OTT(Over the Top),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의 대표 주자로 꼽히는 넷플릭스에 콘텐츠 공급을 통한 수익 극대화 전략에 나서야 한다는..

      증권2019-09-18

      뉴스 상세보기
    • 하이투자 “스튜디오드래곤, OTT 경쟁 심화·중국 사업 중단…목표가 ↓”

      하이투자증권은 18일 스튜디오드래곤에 대해 “OTT 시장 경쟁 심화로 콘텐츠 사업자의 가치가 디스카운트됐고, 이익 기여가 큰 중국 사업도 중단된 상황”이라며 목표가를 기존 14만4,000원에서 9만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김민정 연구원은 “<아스달 연대기>는 시청률 부진 등으로 인해 주가 하락 요인이었다”면서도 “넷플릭스와 CJ ENM으로부터 수취한 수익으로 BEP는 달성할 수 있어 이익을 훼손시키지는 않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현 주가는 밸류에이션 ..

      증권2019-09-18

      뉴스 상세보기
    • CJ ENM, JTBC와 통합 OTT 출범 위한 MOU 체결

      CJ ENM과 JTBC가 내년 초까지 양사가 IP를 보유하고 있는 콘텐츠를 통합 서비스하는 합작법인(JV)를 설립하고, '티빙(TVING)'을 기반으로 한 통합 OTT 플랫폼을 론칭하기로 합의했다. 합작법인은 CJ ENM이 1대 주주, JTBC가 2대 주주로 참여하게 된다. 향후 양사는 JV를 통해 국내 OTT 플랫폼에 콘텐츠를 유통할 예정이다.넷플릭스 등 OTT 서비스가 전세계적으로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디즈니, AT&T 등 풍부한 지식재산권을 가진 기업들도 자체 OTT 서비스를 시도하고 있다. CJ ENM과 JTBC는..

      산업·IT2019-09-17

      뉴스 상세보기
    • [인터뷰] 박영석 팬엔터 대표 "K팝 이어 K드라마에 지구촌 열광할 것"

      "내년쯤이면 한국 드라마에 지구촌이 열광할 겁니다. 한국 드라마의 스토리 짜임새와 제작 수준은 '미드'(미국 드라마) 못지 않습니다. 게다가 해외 각국의 시청자들이 케이팝(K-POP)으로 한국 문화에 친숙해졌어요."미국 엔터테인먼트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 기업 넷플릭스를 통해 세계 각국 시청자들에게 자사 드라마를 처음 선보일 예정인 박영석 팬엔터테인먼트 대표의 자신감이다. 팬엔터테인먼트가 제작한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은 오는 18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동시에 방영된다. 이 날 KBS2 TV를 통해 국내 시청자에게도..

      증권2019-09-17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