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금융서비스 변신은 이제 시작일 뿐…'핀테크' 성장세 주목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제도권 금융과 핀테크 기업 경계가 점차 사라지면서 융합형 금융서비스가 본격화 되고 있다. 보험 시장도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모바일 등 디지털 채널을 통한 보험가입자 수가 늘면서 디지털 손보사 출범도 예고되고 있다.    핀테크는 Finance(금융)와 Technology(기술)의 합성어로, 금융과 IT의 융합을 통한 금융서비스 및 산업의 변화를 통칭한다. 핀테크 기업들은 저렴한 수수료와 간편성·편의성을 기반으로 기존 금융권과 협력적 관계를 구축하면서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증권2020-01-10

      뉴스 상세보기
    • "소득에 따른 대출 고정금리 차등 적용…DLS 위험등급 차별화"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소득 수준에 따라 대출 고정금리 비중을 차별화해야 한다는 제안이 나왔다. 아울러 금융당국이 파생결합증권(DLS)을 위험 특성에 따라 등급을 차별화해야 한다는 주장도 제기됐다. 23일 금융위원회는 예금보험공사에서 열린 금융발전심의회 전체회의에서 금융연구원과 보험연구원, 자본시장연구원 등이 이같은 내용을 포함한 내년도 정책 과제를 제안했다고 밝혔다. 특히 금융연구원은 소득 수준에 따른 고정금리 비중 차별화 또는 고정금리대출 세분화를 검토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 대출 연체가 발생하면 담보 경매를 유예하거나 ..

      금융2019-12-23

      뉴스 상세보기
    • 증선위, 무자본 M&A 관련 25명·법인 2곳 검찰 고발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는 4분기 5건의 무자본 인수합병(M&A) 불공정거래를 적발하고 관련자 25명, 법인 2곳을 검찰에 고발·통보했다고 23일 밝혔다.증선위에 따르면 검찰에 고발·통보한 사건들에서 차입금 등을 활용한 상장사 인수, 신사업추진 등 경영사항에 관한 허위사실, 자금 조달에 대한 허위공시, 시세조종 및 횡령 병행 등의 특징이 반복적으로 나타났다. 차입자금으로 경영권을 인수함에도 차입 사실을 숨기고 자기 자금으로 경영권을 인수하는 것처럼 공시하거나 타인 명의로 인수하는 것처럼 ..

      증권2019-12-23

      뉴스 상세보기
    • 개포·둔촌주공 등 '12·16 대책' 주담대 규제 예외 적용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금융당국이 '12·16 대책' 발표 이전에 관리처분 인가를 받은 재건축 또는 재개발 사업장에는 주택담보대출 규제 예외를 적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23일 금융위원회는 16일 이전에 관리처분계획이 인가된 재건축·재개발 사업장을 '시가 15억 초과 아파트의 주택담보대출의 금지' 규제 대상에서 제외했다. 이에 해당 사업장은 조합원이 이주비, 추가분담금 대출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당초 정부는 재건축·재개발 사업장의 집단대출에 대해서도 시가 15억원 이상이면 주택담보대출을 원칙적으로 금지해왔는데..

      금융2019-12-23

      뉴스 상세보기
    • 금융위원장 "혁신금융이 내년 화두"…중기 지원 강조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23일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2020년에는 기술력과 미래 성장성이 있는 혁신기업이 자금을 원활하게 조달할 수 있는 금융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은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중구 예금보험공사에서 열린 금융발전심의회 전체회의 모두발언에서 "내년에는 혁신금융을 화두로 삼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은 위원장은 "그간 금융권 자금이 주택담보대출 위주의 가계대출에 과도하게 집중됐다"며 "금융산업의 건전한 발전과 우리 경제의 혁신성장을 위해서는 자금 흐름의 물꼬를 돌려야 하는 시점"이라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금융2019-12-2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금융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금융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금융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