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기아차,상반기 영업익 1조원 회복…美텔루라이드·환율 효과

      기아자동차가 우호적인 원달러환율 환경과 1분기 통상임금 충당금 환입 등에 힘입어 2016년 이후 상반기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영업이익도 3년 만에 1조원을 넘어섰다. 기아자동차는 올해 상반기 매출 26조9,510억원, 영업이익 1조1,277억원의 실적을 기록했다고 23일 밝혔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각각 1.2%와 71.3%씩 늘었다.  기아차의  주요 시장인 미국에서의 텔루라이드, 쏘울 등 신차 판매 호조와 전년 상반기 대비 우호적인 원·달러 환율 영향 등에 힘입어 수익성이 개선됐다고 설..

      산업·IT2019-07-23

      뉴스 상세보기
    • 기아차, 6월 23만6,229대 판매…전년比 6.2% 감소

      기아차는 지난 6월 한 달간 전 세계 시장에서 판매 대수가 23만6,229대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6.2%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일 밝혔다. 국내판매는 4만2,405대로 7.8% 감소하고 해외판매는 19만3,824대로 5.8% 줄었다. 모델별로 살펴보면, 스포티지가 3만7280대로 해외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다. K3(포르테)는 2만7,612대, 리오(프라이드)가 2만4,529대로 뒤를 이었다. 국내에서 가장 많이 팔린 차량은 카니발(5,909대)로 지난해 4월부터 15개월 연속 기아차 월간 판매량 1위를..

      산업·IT2019-07-01

      뉴스 상세보기
    • 기아차, 1분기 영업익 94% 급증… 통상임금 환입 효과

      기아차의 1분기 영업이익이 94%  급증했다.기아차는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5,941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94.4% 증가한 것으로 잠정집계됐다고 25일 공시했다.이는 노동조합이 통상임금 소송과 관련해 사측과 합의하면서 대표소송을 취하함에 따라 기존에 쌓은 충당부채의 일부가 영업외수익으로 환입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경상이익도 9,447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83.9% 급증했다. 경상이익의 증가 역시 통상임금 소송 충당금 이자분이 환입된 영향이 컸으며 외환 환산이익도 늘어난 효과가 반영됐다. 당기순이익은 작년..

      산업·IT2019-04-2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기아차 실적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기아차 실적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