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줌인 부동산] 오피스텔 훈풍?…“되는 곳만 몰린다”

      [앵커]앞선 리포트에서 보셨던 오피스텔 시장 이야기. 한 걸음 더 들어가 보겠습니다. 저금리 기조가 이어지면서 수익형부동산인 오피스텔 시장에 자금이 몰릴 것이란 관측이 나오고 있지만, 아직까진 입주자 모집에 실패한 단지들이 전체 물량의 70%를 넘을 정도로 청약성적이 저조한 상황이죠. 부동산팀 유민호기자와 자세한 얘기 나눠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기자]네. 안녕하세요.   [앵커]유기자. 은행에 돈을 맡기면 주는 이자보다 오피스텔로 임대 수익을 내는 게 더 나을 거란 기대감에 오피스텔이 주목받은 거..

      부동산2019-10-25

      뉴스 상세보기
    • 낮아진 금리 속 주목 받는 동탄 신도시

      지난 16일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사상 최저인 1.25%까지 내리며 부동산 시장의 유동자금이 수익형 부동산으로 몰릴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한국은행은 기존 1.50%의 기준금리를 3개월만에 1.25%까지 내리며 사상 최저금리 시대를 열었다. 업계에서는 낮아진 기준금리로 대출금리 또한 낮아지겠지만 고강도 규제가 계속되고 있는 주택시장 보다는 수익형 부동산으로 유동자금이 몰릴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실제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5월 기준금리 인하 후 전국 3분기 7,8월 상업업무용 거래량은 5만4002건..

      라이프2019-10-22

      뉴스 상세보기
    • 이주열 "올해 韓성장률 0.4%p 하락…미중 무역분쟁 영향"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올해 한국 경제성장률이 미중 무역 분쟁의 영향으로 0.4%p 하락했다는 통화당국의 분석이 나왔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지난 18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미중 간 관세부과 등으로 한국의 수출이 감소한 것을 따진 무역 경로를 통한 하락 효과가 0.2%p, 불확실성이 짙어지면서 둔화된 투자와 소비 등으로 0.2%p 하락했다는 설명이다.     이 총재는 "미국과 중국에 대한 수출 비중이 워낙 크다 보니 그 나라들이 붙은 분쟁에서 우리..

      금융2019-10-21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한은, 경기부양 페달…내년 금리 1% 가능성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앵커]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다시 역대 최저 수준인 1.25%로 낮춰 경기 부양을 위한 방아쇠를 당겼습니다. 이제 관심은 한은이 금리를 얼마나 더 내릴 수 있는 지 .금융팀 고현정 기자와 자세한 얘기 나눠보겠습니다.   [앵커] 고 기자, 한국은행이 금리 인하를 단행했는데요. 이번 결정은 전격적이라기 보다는 이미 시장에서 예상했던 부분이죠?   [기자]네. 그렇다 보니까 오늘 금리 결정 자체보다는 향후 추가 금리 인하 여부에 관심이 더 집중됐습니다.오늘 금통위가 열리..

      금융2019-10-16

      뉴스 상세보기
    • 기준금리 1.25%로 또 인하…2년만 역대 최저

      [앵커]오늘 한국은행이 또 기준금리를 내렸습니다. 지난 7월 1.50%로 인하된 뒤, 3개월여만에 연이어 내리면서 2년만에 사상 최저치인 1.25%가 됐습니다. 전세계적으로 좀처럼 나아지지 않는 경제 상황에 더해 최근 마이너스 행보를 보이고 있는 국내 소비자물가상승률이 주된 인하 배경으로 꼽힙니다. 고현정 기자입니다.   [기자]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1.25%로, 0.25%p 더 낮췄습니다.한은 금융통화위원회가 오늘(16일) 통화정책방향 결정회의를 열고 올해 들어 두 번째 금리 인하를 단행한 결과, 현재 금리는 역대..

      금융2019-10-1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부동산금리인상=부동산 가격 하락?

      부.투.미.(부동산 투자의 미래)

      2019-09-04 (수) 11: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기준금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기준금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