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대박땅꾼의 땅땅땅⑪] 불황기에 빛나는 경매

      경매는 불황기일수록 빛을 발한다. 불황기일수록 토지 물건은 더욱 쏟아진다. 투자자는 물건이 많을수록 선택의 폭이 넓어진다. 지금도 그렇다. 경기침체가 장기화 되다 보니, 대출이자의 고비를 넘기지 못하고 압류돼 나오는 물건들이 많다. 경매정보업체 지지옥션에 따르면 지난 2009년 한 해 동안 토지 경매 진행건수가 10만 건 가까이 달해 부동산 시장의 3분의1 가량을 차지했다. 낙찰총액은 3조2,140억원으로 2008년보다 5,910억이 증가했다. 낙찰총액이 증가하고 있다는 것은 일반인들 사이에서 점차 토지에 관심이 많아지..

      오피니언2020-07-07

      뉴스 상세보기
    • 서울 아파트값 2주째 상승…“6·17대책 영향 반영 안돼”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지난 17일 고강도 부동산 규제대책이 나온 가운데 전국 아파트값 상승폭이 커졌고, 서울지역은 2주째 상승세를 나타냈다.    18일 한국감정원이 6월 셋째 주(15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을 조사한 결과 전국 아파트 매매가격은 0.16% 올랐다. 전주(0.12%)보다 상승폭을 키운 것.다만, 이번 조사는 6월 9~15일 실시돼 17일에 발표된 ‘주택시장 안정을 위한 관리방안’의 영향은 결과에 반영되지 않았다.   이번주 수도권 아파트값은 0.18% ..

      부동산2020-06-18

      뉴스 상세보기
    • 2022년까지 제로금리…사상 처음 나스닥 1만 돌파 마감

      [서울경제TV=서정덕기자] 미국의 중앙은행 연방준비제도(연준)의 제로 금리 유지 기조에 나스닥 종합지수가 사상 처음 종가기준 1만선을 돌파하며 마감했다. 10일(현지시간)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82.31포인트(1.04%) 내린 2만6,989.99에 마감했고,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도 17.04포인트(0.53%) 하락한 3,190.14에 마쳤다. 다우지수와 S&P 500 지수는 차익 실현 매물에 하락 마감했지만, 기술주 위주의 나스닥은 아마존과 애플, 테슬라 등의 강세로 66.59포인..

      증권2020-06-11

      뉴스 상세보기
    • [줌인부동산] ‘급매 끝물’ 강남 아파트, 본격 상승장 오나

      [앵커]다음 달 다주택자 양도세중과 유예 종료를 앞두고 급매 시장이 달아올랐죠. 강남권 고가 아파트값이 수억씩 내린 채 등장하면서 한때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습니다. 이제 급매물이 다 팔리면서 시장은 좀 차분한 분위기가 나타날까요. 서둘러 팔지 않아도 되는 집주인들이 다시 집값을 올려놓을지도 궁금합니다. 부동산팀 설석용 기자와 자세한 얘기 나눠보겠습니다. 설 기자 나와있죠. [설석용 기자] 네. [앵커]아파트 거래 시장 분위기 먼저 살펴볼까요. 어떻습니까. 매매가와 전세가가 꾸준히 오르고 있다는 기사는 요즘에도..

      부동산2020-05-29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실효하한 다다른 기준금리…정책공조 먹힐까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앵커]한국은행이 두 달 만에 또 다시 금리인하를 단행하면서 기준금리 0.5% 시대가 열렸습니다. 코로나19 사태 상황을 보면서 하반기 정책결정에 나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었지만 한은이 한발 빠른 결정을 내렸는데요. 이번 금통위의 결정이 과연 얼마나 효과가 있을지 정순영 기자와 함께 알아보겠습니다. 정순영 기자.[기자]네. 안녕하십니까.[앵커]금통위가 오늘 정례회의에서 기준금리를 연 0.75%에서 0.50%로 낮췄습니다. 빅컷을 단행한 뒤 불과 두 달 만의 결정인데, 한은이 아주 기민하게 움직이고 있네..

      금융2020-05-28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부동산금리인상=부동산 가격 하락?

      부.투.미.(부동산 투자의 미래)

      2019-09-04 (수) 11: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기준금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