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글로벌워치] 미, 주독미군 3분의 1 감축…1만2,000명 재배치·귀환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미국이 독일 주둔 미군을 약 1만2,000명가량을 감축해 미국과 유럽 내 다른 지역으로 재배치하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마크 에스퍼 국방장관은 현지시간으로 29일 국방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주독미군 5,600명을 유럽에 재배치하고 6,400명을 미국에 복귀시키는 등 모두 1만1,900명을 독일에서 감축하겠다고 밝혔다.이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독일의 국방비 지출이 적다는 불만을 표시하며 감축 입장을 밝힌 이후 관련 절차를 본격화한 겁니다. 다만 미국 내 반대가 많고 트럼프 대통령이 재선에 실패..

      정치·사회2020-07-30

      뉴스 상세보기
    • 현대차 넥쏘, 독일서 “매우 뛰어난 차” 호평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넥쏘가 유럽의 권위있는 자동차 전문지에서 실시한 주행평가에서 ‘매우 뛰어난 차’로 호평받았습니다.독일의 3대 자동차 매거진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는 최근 호에서 넥쏘의 성능을 평가한 기사를 다뤘습니다.이번 체험은 수소차 운행은 처음인 직원이 1주일 간 넥쏘를 타고, 일반도로와 고속도로 등 총 1,500km를 주행하며 성능을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습니다.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는 넥쏘의 가장 큰 장점으로 실용적인 항속거리를 꼽았습니다.  또한 충전이 ..

      산업·IT2020-07-10

      뉴스 상세보기
    • "10년간 독일 집값 118% 상승…해법은 공급확대"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안정 시장이라 평가받던 독일 주택가격이 10년새 118.4% 급등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외에도 영국, 미국, 호주, 일본 등 많은 국가에서 집값 급등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주택가격 상승이 우리만의 문제가 아니란 얘기다.    23일 한국건설산업연구원(건산연)과 한국주택학회는 공동으로 ‘글로벌 도시의 주택시장과 정책’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해 독일, 영국, 미국, 호주, 일본, 싱가포르 등 6개 국가의 주택가격 상승 현상과 대응 정책을 분석했다. 건산연은 이들 국가 중 상당수..

      부동산2020-06-23

      뉴스 상세보기
    • LG 벨벳, 유럽시장 상륙…독일서 공개행사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LG전자가 유럽에 ‘LG 벨벳(LG VELVET)’을 출시하며 글로벌 시장 공략에 가속도를 낸다.LG전자는 독일에서 현지시간 16일 LG 벨벳 온라인 공개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공개행사를 시작으로 22일 이태리, 내달 스페인, 네덜란드 등 유럽 주요 국가에 LG 벨벳을 출시한다. LG전자는 유럽을 시작으로 북미, 중남미, 아시아 등 글로벌 주요 시장에도 LG 벨벳을 출시할 예정이다.LG전자는 국가별 소비자 선호 색상을 고려해 LG 벨벳에 기존 7개 색상 외에도 해외에서 오로라 실버, 뉴블..

      산업·IT2020-06-16

      뉴스 상세보기
    • 세원, 독일 수소산업 12조 투자 소식에 상승…수소차 사업 기대감↑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세원이 상승세다. 독일 정부가 수소를 이용한 재생에너지 개발 계획에 대규모 투자를 진행하고 관련 사업 육성에 나선다는 소식이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11일 오전 11시 현재 세원의 주가는 전일 대비 3.32% 오른 3,110원에 거래되고 있다.10일(현지시간) 독일 정부는 2030년까지 수소 에너지 생산설비를 5GW(기가와트)까지 늘리는 것을 목표로 국내외에 총 90억유로(한화 약 12조원)를 투자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수소를 이용한 재생에너지 개발 계획에 기존 지원과 별개로 70억 유로(9조4,..

      증권2020-06-1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SEN News[글로벌 워치] 아르헨, 가격 폭등에도 멈출 수 없는 고기 사랑

      SEN 뉴스 플러스

      2019-09-16 (월) 09: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독일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