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분양가 상한제 발표…강남4구+마용성 정밀 타격

      [서울경제TV=이아라기자] 정부가 6일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적용 지역으로 지정한 곳은 시장이 과열된 서울의 강남 4구와 이른바 마용성(마포·용산·성동) 지역 중에서 주택 분양이 주변 집값을 자극할 수 있는 27개 동이다.    국토교통부는 앞서 투기과열지구에서 분양가 상한제 적용 지역을 지정할 수 있도록 요건을 완화했으나 과천과 분당 등 서울 외 수도권 투기과열지구에선 대상지가 나오지 않았다. 부동산 시장이 양극화돼 집값 불안이 서울에만 국한돼 있다는 판단으로 서울에만 규제를 ‘핀셋’ 지..

      부동산2019-11-06

      뉴스 상세보기
    • [줌인 부동산] 분양가상한제로 기존보다 최대 30% 싸질 듯

      [앵커]앞서 레포트 보신대로 서울 강남4구(강남·서초·송파·강동)의 절반인 22개동이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적용을 받게 됐습니다. 여기에 마·용·성으로 불리는 마포, 용산, 성동 지역과 여의도동이 상한제 지역으로 결정났는데요. 시장의 예상과 비슷한 수준이죠. 부동산시장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요. 부동산팀 정창신기자와 자세한 얘기 나눠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기자]네. 안녕하세요.[앵커]정기자. 투자수요가 서울 주택시장으로 쏠리고 있는 상황에서 인기지역인 강남권 절반이 분양가상한제 적용을 받게 됐어요. 앞으로 분..

      부동산2019-11-06

      뉴스 상세보기
    • 분양가상한제 대상지역 6일 결정…강남3구 등 촉각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의 적용지역이 6일 결정될 예정입니다.국토교통부는 오는 6일 주거정책심의위원회(주정심)를 열고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적용지역을 발표한다고 밝혔습니다. 주정심은 이번 회의에서 조정대상지역 해제를 신청한 지방자치단체에 대한 조정대상지역 해제 여부도 검토할 예정입니다. 국토부는 현재 주요 지역의 집값과 분양물량 등을 분석하는 등 상한제 대상 지역 선정 작업을 진행 중입니다.부동산시장에서는 집값과 분양가가 높은 강남권과 ‘마용성’, 즉 마포·용산·성동을 비롯한 비강남권 가운데 일부가 사정권에 들 것으로 보..

      부동산2019-11-01

      뉴스 상세보기
    • 9억 넘는 ‘고액 전세’ 6,300건 거래…5년새 4배 증가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최근 5년간 전국의 9억원 이상 고액 전세거래 건수가 4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15일 국토교통부와 한국감정원이 자유한국당 김상훈 의원(대구 서구)에게 제출한 ‘9억이상 전세 실거래가 등록 현황’에 따르면 2014~2018년간 전세가가 9억원 이상 거래된 건수가 2014년 1,497건에서, 2018년 6,361건으로 4.2배가량 늘어났다.   2014년 서울 1,477건, 경기 20건으로 수도권에 국한 되었던 9억 이상 전세는, 2015년 대구(10건)와 인천(2건), 201..

      부동산2019-10-15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집값 전고점 돌파했지만…“추격매수는 글쎄”

      [앵커]앞서 레포트 보신대로 서울 강남3구와 마·용·성 지역을 중심으로 전고점을 돌파한 거래가 이뤄지고 있습니다. 기존보다 비싸게 집을 사는 사람이 곳곳에서 나타나고 있는 겁니다. 정부는 작년 9·13대책을 내놓고 거래를 묶고 대출을 옥죄고 있죠. 다음달쯤엔 추가 규제도 나올 예정인데요.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가 도입될 예정이죠. 하지만 서울 집값은 11주째 오르고 있습니다. 집값이 비싸지니 거래량은 급격히 줄어드는 모습인데요. 이런 가운데 비싼 돈을 주고 집을 사는 사람이 나오는 이유, 뭘까요. 부동산팀 정창신기자와 자세한..

      부동산2019-09-17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마용성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마용성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마용성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