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전셋값 7개월만에 최대폭 급등…매매시장은 안정세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상승폭이 둔화하거나 확대되지 않는 등 안정세를 찾아가는 매매시장과 달리 전세시장은 7개월 만에 전셋값이 최대폭으로 오르는 등 불안정한 모습이다.6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8월 첫째 주(8월 3일 기준) 전국 아파트 매매가격은 0.13% 상승하며 지난주와 동일한 상승폭을 유지했고, 전세가격은 0.20% 오르며 전주(0.17%)보다 상승폭이 확대됐다.특히 서울 전셋값은 58주 연속 상승했다. 주간 상승폭도 0.19% 오른 지난해 12월 30일 이후 7개월여만에 가파르게 상승했다. 한국감정원은 “..

      부동산2020-08-06

      뉴스 상세보기
    • 금감원, 주식 리딩방에 소비자경보 발령

      금융감독원은 오늘(22일) SNS 상에서 방장이 특정 종목 매매를 추천하는 ‘주식 리딩방’에 대한 소비자 경보(주의)를 발령했습니다.금감원은 주식 리딩방에 대해 “수익률과 종목 적중률 등 근거 없는 실적을 내세워 수백만원의 이용료를 지불하도록 유인하는 경우가 다수”라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금감원은 주식 리딩방 운영자가 인가받은 금융회사가 아니라는 점에서 투자자 보호 장치가 미흡하다고 주의했습니다. 금감원은 또한 리딩방 운영자의 추천대로 주식을 매매했다가 주가 조작과 같은 형사사건에 연루될 수 있다..

      증권2020-06-22

      뉴스 상세보기
    • 서울·수도권 집값 상승세…"추세는 좀 더 지켜봐야"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지역 집값이 다시 상승세로 접어든 가운데 상승폭도 점차 확대되고 있다. 12일 부동산114 수도권 주간 아파트 시장동향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값은 0.03% 오르며 3주 연속 상승했다. 서울권 재건축이 0.08% 올라 전주(0.04%)대비 상승폭이 확대됐고, 일반아파트는 0.03% 올랐다. 규제가 심한 강남권 지역보다는 비강남권 위주로, 경기 지역에서는 인천과 안산, 남양주 등 상대적으로 저평가된 지역의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경기ㆍ인천은 0.09% 올..

      부동산2020-06-12

      뉴스 상세보기
    • 매매보다 높은 전셋값 ‘깡통 오피스텔’ 현실화

      최근 오피스텔 매매 시세가 하락하면서 ‘깡통전세’가 현실화하고 있는 모습입니다.깡통전세는 전셋값이 매맷값에 육박하거나 더 높아져 나중에 집주인이 집을 팔아도 세입자에게 전세금을 돌려주기 어려운 경우를 말합니다.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전국 오피스텔 평균 전세가율(매매가 대비 전세가 비율)은 지난달까지 1년 5개월 연속으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지난달 전국 오피스텔 전세가율은 80.73%를 기록하면서 2019년 1월(79.99%)부터 17개월 동안 꾸준히 오른 것입니다.전세가율이 전국 최고인 경기(84.41%)에서는 전세..

      부동산2020-06-10

      뉴스 상세보기
    • [홍성학의 ‘장중일기’-26일 오후 시황] “이 국면 이후 종목들 가운데 진짜가 나타난다”

      시장으로 유입되고 있는 고객예탁금이 사상 최초로 40조원을 넘어선 효과가 종목들의 움직임을 강화시켜주고 있다. 상당수는 삼성전자로 유입된 자금이지만, 삼성전자 매매이후 시장 외부로 유출되기보다는 시장내 머무르게 될 가능성이 높다.방송에서도 설명한바와 같이 현재 시장내 자금의 형태는 지수관련 대형주보다는 개별종목에 더욱 우호적 상황이다. 그로 인해 금일 삼성전자등 대형주로는 매물이 출회되고 있지만, 코스닥 종목들중 코로나19 재료를 가진 제약, 바이오, 낙폭과다 종목, 그리고 전기차, 반도체, 레저문화등 대다수의 개별 종목들의 시..

      증권2020-03-2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부동산금리인상=부동산 가격 하락?

      부.투.미.(부동산 투자의 미래)

      2019-09-04 (수) 11: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매매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