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포스트 코로나 시대 경제성장법

      [앵커] 세계의 모든 나라가 코로나 19로 인해 올해 초보다 경제가 위축되고 생산과 소비는 줄어들것이라고 전문가들은 보고 있는데요. 이로 인해 많은 나라들이 빚과 적자, 높아진 실업율로 위기를 맞을 가능성도 높다는 전망도 있습니다. 많은 나라들이 포스트코로나로 위기를 극복하고 성장을 하기 위해 대대적인 경기부양대책을 시작했는데요. 그래서 오늘은 어떤 방법으로 포스트 코로나의 경제성장을 이루어야 할지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도 반기성 케이웨더 센터장 나왔습니다. 안녕하세요.   지난 번에 코로나를 극복하고..

      경제2020-07-06

      뉴스 상세보기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코로나19에 직격탄 맞은 미국 대학가

      [앵커] 코로나19가 가져온 사회변화가 무척 많은데요. 우리나라에서도 사람을 대면해서 일해야 하는 직업군이 가장 큰 피해를 입었다고 합니다. 고용노동부의 분석에 따르면 우리나라 사업체 종사 숫자가 뒷걸음친 것은 지난 2009년 6월 사업체노동력조사에서 고용부문이 포함된 이래 11년 만에 처음 있는 일이라고 합니다. 특히 고용직 보다는 일용직 노동자의 상황이 너무 나빴다고 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피해를 입은 직업군을 알아보고 그 다음에 미국 교육피해를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

      정치·사회2020-06-15

      뉴스 상세보기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바다 수온 오를수록 경제가치는 떨어진다

      [앵커] “바다가 기후변화로 몸살을 앓고 있다.” 미국 하와이대 국제태평양연구센터의 연구결과라고 합니다. 바로 바닷물 온도가 상승하면서 발생하는 현상때문이라고 하는데요. 미국 국립해양대기청은 2019년의 바닷물 온도가 관측 사상 가장 더웠다고 밝히면서 끓고 있는 바닷물 온도를 빨리 내리지 않으면 지구기후는 우리가 예상하기 힘들 정도의 재앙이 발생한다고 경고했습니다. 도대체 바다가 왜 이렇게 중요한지 또 바다를 우리가 지킴으로써 얻을 수 있는 경제적 가치는 어느 정도 되는지를 오늘 알아보도록 하겠..

      경제2020-06-08

      뉴스 상세보기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더운 날씨만큼 후끈한 폭염 마케팅

      [앵커] 지구온난화로 매년 기온이 상승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올 해 5월 상순에 이례적으로 고온현상이 나타났지요. 2012년 이후 8년만의 고온현상이 발생하면서 많은 사람들은 올 여름에 폭염이 찾아오는 것이 아니냐고 걱정하고 있는데요. 이에 반해 기업들은 코로나19로 어려워진 기업경제에 폭염이 도움을 줄 것이라는 예상으로 폭염 마케팅에 돌입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올 여름은 얼마나 더울지 그리고 폭염과 관련된 날씨마케팅에는 무엇이 있는지에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도 반기성 케이웨더 예보센터장 ..

      산업·IT2020-06-01

      뉴스 상세보기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기후변화 막을 ‘탄소세’, 누가 내야할까

      [앵커] 지구의 위기 시대라는 말이 있습니다. 날로 심각해가는 기후변화 때문인데요. 국제 지속가능성연구단체인 퓨처 어스(Future Earth)가 52개국 222명의 과학자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했습니다. 세계의 과학자들은 기후변화 대응 실패, 기상이변, 생물다양성 감소, 식량 위기, 그리고 물 부족이 인류 생존에 가장 위험한 세계 5대 위험으로 꼽았다고 합니다. 이 다섯 개는 모두 기후변화와 매우 밀접하지요. 이 이야기는 이제 지구의 가장 위험한 요소는 바로 기후변화라는 겁니다. 그래서 과..

      경제2020-05-2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반기성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반기성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