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한·아세안 “보호무역 반대·한반도 평화 촉진”

      한국과 아세안 10개국이 보호무역주의에 반대하고 교역과 투자를 더욱 활성화하기로 했습니다.또 아세안 지역 협의체를 통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 촉진에도 나서기로 했습니다.문재인 대통령과 아세안 10개국 정상은 오늘(26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의 ‘평화번영과 동반자 관계를 위한 한·아세안 공동 비전성명’을 채택했습니다.아세안 정상들은 ‘통합되고, 평화롭고, 안정적인 공동체’라는 공통된 목표를 토대로 역내 상품과 서비스의 보다 자유로운 이동 등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경제·사회2019-11-26

      뉴스 상세보기
    • 문재인 대통령 "보호무역 등 도전 직면…亞협력에 달려"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보호무역주의와 초국경범죄, 4차 산업혁명 같은 새로운 도전에 직면했다"며 "우리의 협력과 연대만이 그 도전을 이겨낼 수 있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세션1에서 "포용적이고 지속가능한 세계는 아시아의 협력에 달려있다"며 "다가올 30년, 지금보다 더 단단한 관계를 만들어 평화를 향해 동행하고 모두를 위해 번영하는 상생의 공동체가 돼야 한다"고 밝혔다. 또 "21세기는 아시아의 시대로, 자연·사람·국가 누구도 배제하지 않고 포용하는..

      경제·사회2019-11-26

      뉴스 상세보기
    • 한-아세안 정상회의 개막…“아시아, 세계의 미래”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가 부산 벡스코에서 공식 개막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 오전 첫 행사인 ‘CEO 서밋’ 기조연설에서 “수백 년을 이어온 교류의 역사는 또다시 동아시아를 세계 경제의 중심으로 서서히 떠밀고 있다”며 “아시아가 세계의 미래”라고 한국과 아세안의 경제협력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이번 정상회의는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이후 한국에서 열리는 최대 규모의 국제회의로, ‘평화를 향한 동행, 모두를 위한 번영’ 이라는 슬로건 아래 내일까지 이틀간 진행됩니다. 특히 올해는 1..

      경제·사회2019-11-25

      뉴스 상세보기
    • 르노삼성, 부산소프트웨어교육 페스티벌에 '트위지' 전시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17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제4회 부산SW(소프트웨어)교육 페스티벌’에 참가, 초소형 전기차 르노 트위지를 전시한다. 부산광역시교육청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소프트웨어 교육의 활성화와 학생들의 디지털 기술 활용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지난 2015년부터 개최되고 있다. 행사에서는 학생, 학부모, 교원을 비롯해 소프트웨어 교육에 관심 있는 모든 시민을 대상으로 로봇 프로그래밍,&nb..

      산업·IT2019-10-16

      뉴스 상세보기
    • LGU+, 부산 벡스코에 통신 인프라·서비스 제공

      LG유플러스는 부산 벡스코와 통신 인프라, 서비스 제공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이에 따라 LG유플러스는 앞으로 7년간 벡스코 실내외 시설 유·무선 통신망을 독점 운영한다.양사는 또 차세대 무선 표준방식인 '와이파이6' AP(접속장치), 기가급 통신서비스, 신규 광케이블 인프라, 구내 교환기 구축 투자 등에도 합의했다. 벡스코 실내외 LED 전광판을 비롯해 전시장, 회의실 인터넷망 고도화에도 나서기로 했다.양사는 와이파이6 같은 최신 통신 기술을 적용하면서 벡스코에서 열리는 '지스타', '2019년 한-아세안 특별..

      산업·IT2019-07-0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벡스코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벡스코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