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LH, 해외사업 잰걸음…스마트시티·산단 수출

      [앵커]문재인 정부는 수출 다변화를 위해 인도네시아와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국가연합. 아세안과의 교류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정부의 신남방정책에 힘입어 한국토지주택공사(LH)도 산업단지와 스마트시티 등 여러 개발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유민호기자입니다.   [기자]오늘(20일) LH는 서울 강남구에 있는 지역본부에서 베트남 흥이엔성과 스마트시티 개발 협력을 위한 전략적 양해각서(MOU)를 체결했습니다.베트남 수도인 하노이 남동쪽에 있는 흥이엔성은 북부지역을 아우르는 삼각 경제벨트에 속해 있어 주요 성장거점으로..

      부동산2019-09-22

      뉴스 상세보기
    • “3기 신도시, 차별화한다”…전문가 포럼 첫발

      [앵커]고양 창릉과 부천 대장을 끝으로 3기 신도시 5곳이 모두 윤곽을 드러냈는데요. 기존 신도시의 문제점을 보완하고, 차별화된 도시를 만들기 위한 신도시 포럼이 오늘 발족식을 가졌습니다. 현장에 유민호기자가 다녀왔습니다.   [기자]신도시 주민들이 가장 큰 불편함을 느끼는 건 바로 교통입니다.   일자리가 서울 강남이나 광화문 등에 몰려있다 보니 아침저녁으로 출·퇴근하는 데 많은 시간을 쏟아야 하는 탓입니다.   새로 조성될 3기 신도시에는 연구소나 기업 입주를 위한 부지 공급을 늘려야..

      부동산2019-06-25

      뉴스 상세보기
    • 변창흠 LH사장 “쇠퇴한 구도심 민간·지자체 협력해 재생해야”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변창흠 사장이 주거복지 현장 방문에 이어 도시재생사업지구 및 공공주택 건설현장을 방문했다고 8일 밝혔다.변창흠 사장은 지난달 29일 있었던 취임식에서 ‘도시재생 공공디벨로퍼’로서의 LH의 역할과 함께 국민들의 신뢰를 얻기 위한 기반으로 주거복지·건설현장의 철저한 안전관리를 강조한 바 있다. 이날 방문은 이를 직접 점검하기 위해 LH가 추진하고 있는 청주 도시재생사업 및 세종 행정중심복합도시 내 공공주택 건설현장 점검에 나선 것이다. 변 사장은 청주 문화산업단지(옛 연초제조창) 도시재생사..

      부동산2019-05-08

      뉴스 상세보기
    • 변창흠 LH 사장 “3기 신도시 등 차질 없이 추진”

      한국토지주택공사, LH 4대 사장으로 변창흠 세종대 교수가 공식 취임했습니다. 변창흠 사장은 오늘 오전 경남 진주 본사 사옥에서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했습니다.   변 사장은 취임식에서 “주거복지로드맵, 3기 신도시 건설, 도시재생뉴딜 등을 차질 없이 수행하기 위해 환경 변화에 맞는 새로운 사업실행모델을 개발하는 데 역량을 모으겠다”고 밝혔습니다. 변 사장은 취임 바로 이튿날인 30일부터 쿠웨이트 스마트시티 현장을 점검하는 출장길에 오르며, 첫 외부 공식활동에 나섭니다.   변 사..

      부동산2019-04-29

      뉴스 상세보기
    • 박상우 LH 사장 퇴임… 후임에 변창흠 세종대 교수

      박상우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이 진주 본사에서 퇴임식을 갖고 3년간의 임기를 마무리했다. 후임 사장으로는 서울주택도시공사(SH) 사장을 지낸 변창흠 세종대 행정학과 교수가 임명됐다.LH는 경남 진주 본사 대강당에서 박상우 사장의 퇴임식을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LH에 따르면 박 사장은 지난 2016년 3월 제3대 LH 사장에 취임해 LH에 주어진 다양한 국정과제를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재임 기간 중 약 20조원의 이자부담부채를 감축해 LH의 재무구조를 개선했고, 이를 바탕으로 도시재생뉴딜, 주거복지로드맵, 스마..

      부동산2019-04-2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변창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변창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변창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