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거래재개 촉구’ 신라젠 투자자 단체행동 나서

      [앵커]횡령·배임 혐의 발생에 따라 상장 적격성 심사 대상에 오른 신라젠을 두고 투자자들이 단체 행동에 나섰습니다. 신라젠 주주들은 오늘 신라젠의 상장폐지를 결정할 한국거래소 앞에서 거래재개를 촉구했습니다. 이소연 기자의 보도입니다.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현장VCR]“투쟁! 투쟁!”오늘(10일) 오후 1시. 신라젠 투자자들이 여의도 한국거래소 앞에 모였습니다. 이들이 모인 이유는 신라젠의 상장 폐지 여부를 결정하는 한국거래소 기업심사위원회 개최 때문입니다. 작년 말 기준 신라젠의..

      증권2020-07-10

      뉴스 상세보기
    • ‘미공개 정보 이용’ 신라젠 대표 구속…법원 “증거인멸·도망우려”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신라젠의 문은상 대표이사에게 구속됐다. 서울남부지법 성보기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2일 미공개 정보를 미리 알고 보유한 주식을 판 혐의 등을 받는 문 대표에 대해 “증거를 인멸할 염려와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검찰이 청구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다만 문 대표가 회사 지분을 부당하게 취득하는 과정에서 이용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페이퍼컴퍼니 대표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은 기각됐다.성 부장판사는 “A씨가 사실관계를 대부분 인정하고 있고 A씨는 피해자 회사의 외부 인사로서 이 사건 신주인수권부사..

      경제·사회2020-05-12

      뉴스 상세보기
    • 제약주, 2분기 호실적 기업 위주로 옥석 가려야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앵커]최근 코오롱티슈진의 골관절염 유전자치료제 인보사의 임상이 재개된다는 소식 등에 힘입어 제약주에 대한 관심이 다시 높아지고 있는데요. 제약업계 역시 코로나19의 악재를 피하지 못한 만큼 실적 위주의 옥석 가리기에 나서야 한다는 조언이 나옵니다. 양한나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코오롱티슈진의 인보사 사태에 이어 신라젠의 임상 실패 등 소식으로 악화했던 제약주에 대한 투자심리가 개선될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최근 코오롱티슈진의 인보사가 미국 FDA로부터 임상3상 시험 재개 승인을 받으면서 제약주 전반..

      증권2020-04-22

      뉴스 상세보기
    • [단독]사라진 VIK 투자금 36억원…신라젠, 횡령·배임 정황

      [서울경제TV=전혁수 기자] 벤처기업에 투자한다며 3만3,000여명으로부터 7,000억원대의 투자금을 빼돌린 밸류인베스트코리아(VIK, 이하 밸류)가 신라젠에 투자한 36억원 가량의 용처가 불분명한 것으로 드러났다.20일 서울경제TV 취재 결과, 사업보고서상 밸류가 신라젠에 투자한 금액과 실제 밸류가 신라젠에 투자한 금액이 일치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됐다. 사업보고서상 밸류가 신라젠에 투자금으로 입금한 금액은 전환사채 인수 225억원, 전환상환우선주 인수 150억원 등 375억원이다.그러나 실제 밸류에서 신라젠으로 입금한 금액은 ..

      탐사2020-04-20

      뉴스 상세보기
    • [홍성학의 ‘장중일기’-16일 오전 시황] “지금은 주식 하기에 정말 좋은 환경이 구축”

      국회의원선거 결과가 주식시장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 논의하고 고민할 수 있는 상황이나, 우리나라처럼 공개적으로 특정 정당, 특정 정치인을 지지천명하지 않는 상황에서 선거결과가 주식시장에 미치는 영향은 크지 않다고 생각해야 한다. 선거결과로 인해 시장이 달라지는 환경은 그다지 좋지도 않기 때문이다.시장은 이제 코로나19로부터 완전 독립한 상황이다. 지난 3개월 가량 힘겨운 시간과 다이나믹한 변동성을 경험했던 부분은 앞으로 주식시장에서 지내야 하는 시간 동안 상당히 큰 도움이 될 것이며, 변동성이 확대되는 구간에서의 대응 전략을 다..

      증권2020-04-1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신라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신라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