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하이투자 “스튜디오드래곤, 미디어 환경과 펀더멘털 개선 모두 우호적”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하이투자증권은 12일 스튜디오드래곤에 대해 “OTT 플랫폼 다각화라는 미디어 환경과 펀더멘털 개선이 모두 우호적”이라며 종목 Top Pick으로 꼽고,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가 9만원을 유지했다.김민정 연구원은 “2020년은 신규 글로벌 OTT 출시가 몰려있는 시기”라며 “OTT 업체 간의 경쟁이 심화할 것이며, 이러한 환경 속에서 콘텐츠 제작사의 협상력은 점진적으로 향상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올해는 대작 <아스달연대기> 손익이 BEP임에도 불구하고 흑자를 지..

      증권2019-11-12

      뉴스 상세보기
    • DB금융 “스튜디오드래곤, 2020년부터 플러스 요인이 많다… ‘Top Pick’”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DB금융투자는 8일 스튜디오드래곤에 대해 “2020년부터는 플러스 요인이 많다”며 미디어 업종 내 top-pick으로 제시하고, 목표가를 기존 8만9,000원에서 10만7,0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신은정 연구원은 “스튜디오드래곤의 3분기 매출액은 1,312억원·영업이익 109억원으로 컨센서스 대비 8.2% 하회했다”면서도 “최근 한 달 동안 재조정된 영업이익 예상치(약 100억원)에는 부합하는 실적”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판매 매출은..

      증권2019-11-08

      뉴스 상세보기
    • NH투자 “스튜디오드래곤, <아스달 연대기 시즌2>의 수익성 개선 기대”

      NH투자증권은 24일 스튜디오드래곤에 대해 “<아스달 연대기> 시즌2의 수익성 개선을 기대해볼 구간”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 11만원, 업종 내 ‘Top Pick’을 유지했다. 이화정 연구원은 “지난 22일 종영한 <아스달 연대기 시즌1: Part3>의 광고단가 유지 및 시청자 반응 개선에 주목해야 한다”며 “Part1과 Part2의 시청률이 부진했음에도 Part3의 광고 단가가 유지됐다”고 분석했다. 이어 “편성매출의 재원이 광고매출임을 고려 시, 시청률 부진..

      증권2019-09-24

      뉴스 상세보기
    • 하이투자 “스튜디오드래곤, OTT 경쟁 심화·중국 사업 중단…목표가 ↓”

      하이투자증권은 18일 스튜디오드래곤에 대해 “OTT 시장 경쟁 심화로 콘텐츠 사업자의 가치가 디스카운트됐고, 이익 기여가 큰 중국 사업도 중단된 상황”이라며 목표가를 기존 14만4,000원에서 9만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김민정 연구원은 “<아스달 연대기>는 시청률 부진 등으로 인해 주가 하락 요인이었다”면서도 “넷플릭스와 CJ ENM으로부터 수취한 수익으로 BEP는 달성할 수 있어 이익을 훼손시키지는 않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현 주가는 밸류에이션 ..

      증권2019-09-18

      뉴스 상세보기
    • 하나금투 “스튜디오드래곤, 글로벌 OTT 경쟁서 높은 수혜 예상…목표가↑”

      하나금융투자는 10일 스튜디오드래곤에 대해 “디즈니·애플·HBO 등의 참여로 심화한 글로벌 OTT 경쟁에서 한국 1위 제작사 스튜디오드래곤의 높은 수혜가 예상된다”며 목표가를 기존 8만6,000원에서 9만2,0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이기훈 연구원은 “△아스달 연대기 시즌제 △넷플릭스 콘텐츠 연간 3편 이상 제작 △HBO·애플 등 추가 OTT 제작 등 현실화를 고려하면 오는 2021년 영업이익은 중국을 제외해도 1,000억원”이라며 “여기에 주요 텐트폴 작..

      증권2019-09-10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아스달연대기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아스달연대기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아스달연대기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