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에이치엘비, ‘리보세라닙’ 원개발사 글로벌 권리 인수…“항서제약서 로열티 수취”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에이치엘비가 리보세라닙의 원개발사인 미국 어드벤첸연구소(Advenchen Laboratories)로부터 리보세라닙의 중국을 포함한 글로벌 권리를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미국의 어드밴첸연구소는 리보세라닙의 원 개발자인 폴첸(G Paul Chen) 대표가 이끌고 있는 바이오 연구소로, 현재 항서제약으로부터 중국 내 리보세라닙(중국명 아파티닙, 상품명 아이탄)의 매출에 대해 로열티를 받고 있다.이번 권리 인수로 에이치엘비가 리보세라닙의 중국 내 매출에 대해 항서제약으로부터, 글로..

      증권2020-02-27

      뉴스 상세보기
    • 에이치엘비, 리보세라닙 NDA 병행해 위암 1차 치료제 가능성↑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에이치엘비가 위암 3,4차치료제를 대상으로 글로벌 신약허가신청(NDA)를 준비 중인 가운데 최근 한 언론사가 리보세라닙의 위암 1차 치료제로서의 가능성을 언급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앞서 에이치엘비는 빠른 신약 허가와 적응증의 확대를 통해 ‘5년 내 5개의 항암신약을 출시하겠다’고 여러 차례 밝힌 바 있어 이같은 목표가 구체화하는 것 아닌가 하는 기대를 낳고 있다.회사는 홈페이지를 통해 “중국의 항서제약이 다양한 적응증을 대상으로 리보세라닙(중국명 Apatinib)을 기반으로 한 다수의 임..

      증권2020-02-13

      뉴스 상세보기
    • 에이치엘비, 신규 파이프라인 확장 계획 밝혀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에이치엘비는 ‘리보세라닙과 또 다른 항암제의 동시출시’라는 목표를 밝히고 주요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전날 알렉스 김 엘레바 대표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 중인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에 참석해 일부 언론과의 인터뷰를 가졌다.김 대표는 해당 인터뷰를 통해 “리보세라닙의 글로벌 임상 3상을 종료하고, 국제암학회에서 성공적인 발표를 한 이후 엘레바의 위상은 크게 달라졌으며, 역량을 인정 받아 다양한 사업 제안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이와 관련해 에이치엘비 관계자는 “현재..

      증권2020-01-16

      뉴스 상세보기
    • 에이치엘비, “간암 1차 치료제 글로벌 임상…빠른 속도로 진행 중”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에이치엘비가 리보세라닙(Rivoceranib)의 위암 글로벌 임상 3상을 종료한 데 이어 간암 1차 치료제에 대한 글로벌 임상 3상도 빠른 속도로 순항 중이라고 10일 밝혔다. 지난해 에이치엘비의 자회사 엘레바(Elevar Therapeutics)는 FDA 승인을 받아 중국 항서제약(Hengrui Medicine)과 공동으로 간암 1차 치료제로 캄렐리주맙(Camrelizumab)과 리보세라닙의 병용 글로벌 임상 3상을 시작했다.회사 관계자는 “간암 1차 치료제 글로벌 임상 3상은 미국, 중..

      증권2020-01-10

      뉴스 상세보기
    • 에이치엘비, UAE 정부가 글로벌 제약사 네오파마와의 JV 설립 승인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에이치엘비는 미국 자회사 ‘엘레바’와 UAE 글로벌 제약사 ‘네오파마’의 합작법인(JV) ‘네오레바(Neolevar FZ-LLC)’의 설립이 UAE 두바이 정부로부터 잠정 승인됐다고 6일 밝혔다..지난해 11월 네오레바 법인 설립 관련 서류제출 후 약 3~4주 소요될 것으로 예상됐던 네오레바의 법인 승인은 행정처리 절차의 지연으로 다소 지연됐다. 두바이의 법인 설립 절차는 1차 법인설립 승인에 이어 2차 법인운영 허가 등 2단계로 진행된다. 이번에 네오레바는 1년간 두바이..

      증권2020-01-0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엘레바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엘레바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