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신년사]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비은행 포트폴리오 확대…내부통제 강화"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4일 신년사를 통해 "코로나19로 단기간 내 규모 있는 인수·합병은 쉽지 않을 수 있겠지만, 비은행 부문 포트폴리오 확대를 모색해 그룹 성장 동력을 지속 강화하겠다"고 밝혔다.손 회장은 이날 "올해는 마이데이터나 종합지급결제업 서비스가 본격 시작되면서 수많은 빅테크 및 핀테크 기업들이 금융업의 벽을 허물고 우리와 혁신 경쟁을 하게 될 것"이라며 "이제 디지털 플랫폼은 금융회사 제1의 고객 접점으로,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혁신적인 기술을 활용한 전사적 디지털 트랜스..

      금융2021-01-04

      뉴스 상세보기
    • 우리금융, 금융권 최초 '인프라 뉴딜펀드' 설정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우리금융그룹이 사회기반시설·인프라 사업에 투자하는 '우리글로벌 인프라 뉴딜펀드 1호'의 투자약정을 체결했습니다.계열사간 2,000억원 펀드 규모를 설정해, 우리은행과 우리종합금융이 투자자로 참여하고 펀드운용은 우리글로벌자산운용이, 일반사무관리는 우리펀드서비스가 맡기로 했습니다.신재생에너지, 주식 등에 투자하는 기존 뉴딜펀드와 달리, 국내 스마트 물류시설, 친환경 인프라시설, 스마트 교통시설 등이 투자 대상이라는 게 우리금융의 설명입니다.첫 투자대상으로는 경기도 화성시 소재 스마트물류센터가 선정됐습니..

      금융2020-11-25

      뉴스 상세보기
    • 우리금융 임원 200명 긴급재난지원금 기부 동참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우리금융그룹은 본부장급 이상 그룹사 임원 약 200명이 긴급재난지원금 자발적 기부에 동참한다고 13일 밝혔다.이번 기부는 그룹 임원 회의에서 참석자 전원 동의를 통해 결정됐다. 임원진은 긴급재난지원금 미신청을 통한 자동 기부 또는 근로복지공단 가상계좌에 본인의 긴급재난지원금을 입금하는 형태로 자발적 기부에 동참하기로 했다. 또 부서장급 이하 직원들도 자발적으로 기부에 참여할 수 있는 건전한 기부 문화도 조성할 예정이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자발적 기부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연대와 ..

      금융2020-05-13

      뉴스 상세보기
    • 우리금융, 올해 혁신성장기업에 6조3,200억 지원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우리금융그룹이 올해 혁신성장 기업에 6조3,200억원을 지원하겠다고 27일 밝혔다. 우리금융은 최근 '혁신금융추진위원회'를 열고 혁신성장 기업 지원 현황 등을 점검하는 등 자금 지원 계획을 확정했다. 혁신금융추진위는 손 회장이 위원장을 맡아 지난해 출범한 조직으로, 2024년까지 5년간 총 33조원을 혁신 분야에 지원할 계획이다. 추진위는 여신 지원, 여신제도 개선, 투자 지원, 핀테크 지원 등 4개 부문별 추진단이 있으며, 우리은행을 중심을오 다양한 지원을 추진하고 있다. 여신지원부문에서는 올해 6조..

      금융2020-04-27

      뉴스 상세보기
    •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자사주 5,000주 매입…올해만 세 번째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우리금융그룹은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사진)이 자사주 5,000주를 장내 매수했다고 14일 밝혔다.손 회장은 올해 들어서만 세 차례에 걸쳐 자사주를 매입했다. 그는 지난 1월 국내 주식시장 첫 거래일과 지난달에 각각 5,000주를 매입했다. 이로써 그는 올해 총 1만5,000주를 매입해 총 7만8,127주의 자사주를 보유하게 됐다.손 회장은 우리금융의 펀더멘탈(fundamental)이 과거 금융위기 때와는 완전히 다른 수준이며, 지난 몇 년에 걸쳐 이룬 '안정적 수익창출 능력과 탄탄한 건전성 관리 능..

      금융2020-04-1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우리금융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우리금융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