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조국, 첫 소환 8시간 조사…“해명 구차” 진술 거부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14일  자녀 입시 비리와 조국 가족 펀드, 웅동학원 허위소송 관련 혐의로 검찰에 출두해 8시간 동안 조사를 받았다. 이날 소환은 지난 8월 27일 전방위적 압수수색으로 강제수사가 시작된 이후 79일, 조 전 장관이 지난달 14일 법무부 장관직에서 사퇴한 지 한 달 만에 이뤄졌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부장 고형곤)는 이날 오전 9시30분부터 조 전 장관을 불러 오후 5시35분쯤까지 변호인 입회하에 지금까지 제기된 각종 의혹을 둘러싼 사실관계를 ..

      경제2019-11-15

      뉴스 상세보기
    • 잡히지 않는 서울 집값…정부, ‘의심거래’ 합동조사

      서울 집값이 꿈틀대자 정부 부처와 서울특별시 등 32개 기관이 함께 최근 이뤄진 의심스러운 부동산 거래를 샅샅이 조사한다.   국토교통부는 오는 11일부터 서울시·행정안전부·국세청·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한국감정원 등과 ‘서울 지역 실거래 관계기관 합동조사’를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조사 대상에는 △정상적 자금 조달로 보기 어려울 정도로 차입금이 많이 낀 거래 △현금 위주 거래 △가족 간 대출 의심 거래 △업·다운·허위계약 의심 거래 △미성년자 거래를 포함한..

      부동산2019-10-07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조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조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조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