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SEN마감시황]코스피, 외인·기관 쌍끌이 매도 공세에 이틀째 하락…2,160선 하회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코스피가 외국인과 기관 투자자의 동반 매도 공세에 이틀 연속 하락 마감했다. 외국인과 기관은 6,000억원 이상의 대규모 현물 매도 포지션을 취하면서 지수 하락을 이끌었다. 특히 외국인은 사흘 동안 코스피에서만 약 1조원 규모의 주식을 팔아치웠다. 코스닥은 외국인과 기관의 순매수에 힘입어 상승 마감했다.    코스피 지수는 8일 전일 대비 5.29포인트(0.24%) 내린 2,158.88에 종료됐다. 개인 홀로 6,225억원을 순매수한 가운데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3,418억원..

      증권2020-07-08

      뉴스 상세보기
    • [SEN투자전략]코스피, 글로벌 경기 불확실성 부각…낙폭 제한될 것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최근 중국 증시의 상승세가 눈에 띄고 있다. 7월 들어서만 상해 지수는 12.1% 심천지수는 9.3%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이는 전세계 주요 증시의 수익률을 크게 상회하는 수치다. 국내 주식시장은 개인투자자들의 자금이 지속적으로 유입되며 주가를 견인하고 있다. 올해 개인은 코스피에서만 32조2,000억원, 코스닥에선 8조원의 주식을 매집했다. 저금리 기조가 이어지면서 개인투자자가 이끄는 유동성 장세가 지속되고 있다.  간밤 미 증시는 코로나 피해 업종 위주로 지속적인 매물이 출회 되고..

      증권2020-07-08

      뉴스 상세보기
    • 中 증시 5% 넘게 급등…亞 위험자산 선호↑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중국 상해 증시가 5거래일 연속 강세를 이어가면서 아시아 금융시장 상승을 주도하고 있다. 이날 상해 증시는 약 2년 반만에 전고점를 돌파했다. 최근 발표된 긍정적 경제지표와 더불어 각국의 통화·재정정책 등에 대한 기대감이 작용한 것으로 풀이된다. 금융정보사이트 인베스팅닷컴(investing.com)에 따르면 6일 현재 오후 2시 47분(국내시간) 중국 상해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4.69%(147.92포인트) 급등한 3,300.82를 기록 중이다. FTSE China A50 지수는 5.03% 뛴..

      증권2020-07-06

      뉴스 상세보기
    • [SEN마감시황]코스피, 기관 매수에 힘입어 상승 마감…2,130선 돌파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코스피가 기관 매수세에 힘입어 2,130선을 돌파했다. 이날 상승 출발한 코스피는 기관이 순매수를 확대하는 가운데 외국인이 매도세를 줄이자 상승 폭을 키워 장을 마쳤다. 코스닥 역시 외국인과 기관의 쌍끌이 순매수에 힘입어 2% 이상 올랐다. 코스피 지수는 2일 전일 대비 28.67포인트(1.36%) 오른 2,135.37에 종료됐다. 기관 홀로 2,146억원을 순매수한 가운데 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2,104억원과 178억원을 순매도했다. 모든 업종이 상승세를 보였다. 서비스업(4.04%..

      증권2020-07-02

      뉴스 상세보기
    • [SEN투자전략]오락가락 국내 증시, 2100선 안착할까…경제 지표에 ‘주목’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국내 증시가 상승과 하락을 반복하면서 뚜렷한 방향성을 보여주지 못하고 있다. 반면 미국 나스닥 지수는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 개발 낙관론에 힘입어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상반된 모습을 보였다. 전문가들은 코로나19 재확산 가능성을 주시하는 한편 경제 지표와 실적 발표 등 펀더멘탈에 관심을 갖고 지켜볼 때라고 조언한다. 1일(현지시간) 미국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77.91포인트(0.30%) 하락한 2만5,734.97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

      증권2020-07-02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증권지수는 이제 어려워진 상황, 추가 하락 유력

      평택촌놈의 정석투자

      2019-07-29 (월) 23: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지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