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서울시, 삼양동 빈집 재생 '청년주택' 1호 11월 말 입주…입주자 모집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 서울시가 장기간 방치돼 마을의 흉물이었던 강북구 삼양동 일대 빈집을 매입해 철거 후 2개동으로 만든 청년주택을 11월 말부터 입주를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18년 11월 삼양동에서 시작한 서울시 ‘빈집 도시재생 프로젝트’ 시범사업으로 탄생한 1호 ‘청년주택’이다. 앞서 삼양동 내 빈집을 리모델링해 지역 청년들의 활동공간을 조성한 적은 있지만 청년주택은 처음이다.내부에는 11명이 거주할 수 있는 청년주택 11호와 입주청년들이 공동이용하는 회의실, 지역주민이 함께 이용하는 편의시설 등이 ..

      정치·사회2020-09-25

      뉴스 상세보기
    • 2030 ‘YOLO’의 완성ㆍㆍ역세권청년주택 ‘용산베르디움프렌즈’

      ‘용산민족공원’ 조성 계획 발표 이후 국가대표 ‘공세권’으로 주거 프리미엄을 한 단계 더 격상시킨 용산구가 수요자 및 투자자들의 집중적인 관심 속에 점차 몸값을 높여가고 있다.   정부는 최근 “민족성과 역사, 문화성을 갖춘 자연 생태 및 국민 휴식공간을 조성해 국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돕고, 미래 세대에게 남산과 한강을 연결하는 생태녹지축의 녹색동력을 선사하겠다”며 기존 용산기지 부지 일대에 약 300만㎡ 규모의 용산민족공원을 조성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여의도(290만㎡)를 넘어 미..

      S경제2020-09-24

      뉴스 상세보기
    • '이랜드 신촌 청년주택' 청약 경쟁률 50대 1로 마감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이랜드건설은 올해 말 준공을 앞둔 ‘이랜드 신촌 청년주택’이 50대 1의 청약 경쟁률로 마감됐다고 21일 밝혔다.  정식 명칭은 ‘서울 신촌 역세권 2030 청년 주택’으로 마포구 창전동에 위치한 이 청년 임대주택은 대지면적 5,232 m²에 세대수 589세대의 지하5층~지상 16층 규모다. 이랜드건설이 지은 첫 번째 청년주택으로 지난 16일부터 3일간 529가구를 대상으로 청약 모집을 진행한 결과, 2만6,000명이 넘는 청약자가 몰리며 최종 경쟁률 50대..

      산업·IT2020-09-21

      뉴스 상세보기
    • 서울시, 장기간 방치 옛 방화차고지를 청년‧신혼주택-생활SOC 품은 주거단지로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 서울시와 SH공사는 30년 넘게 차고지로 사용되다 장기간 공터로 방치됐던 강서구 옛 방화차고지 부지(2,864㎡)를 오는 '23년 청년‧신혼부부 주택과 생활SOC가 어우러진 '동네 친화적인 주거단지'로 탈바꿈한다고 28일 밝혔다. 청년‧신혼부부 주택은 지하2층~지상11층 규모로 총 112호가 조성된다. 건물 저층부에는 열린 도서관, 우리동네 키움센터, 경로당, 주민운동시설 같은 생활편의시설이 들어서 입주민은 물론 인근 지역주민이 함께 이용할 수 있다. 이번 사업은 서울시가 ..

      정치·사회2020-08-28

      뉴스 상세보기
    • 서울시, 역세권 청년주택 공급 확대 속도…지적도 여전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서울시가 역세권 청년주택 공급 확대를 위해 속도를 내고 있다.역세권 청년주택 사업은 민간사업자가 대중교통이 편리한 역세권에 주거면적 100%를 공공 또는 민간 임대주택으로 지어 대학생, 청년, 신혼부부에게 우선 공급하도록 하는 서울시의 주거정책이다.서울시는 지난 24일 '역세권 청년주택' 용도지역 변경기준을 개선한다고 27일 밝혔다. 준주거지역으로의 용도지역 변경기준을 상업지역으로의 변경기준처럼 '2030 서울도시기본계획상 중심지체계'를 반영한다는 것이다.대지면적 1,000㎡이상 대상지는 서울시가 ..

      부동산2020-04-27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청년주택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청년주택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