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기자의 눈] 문 닫는 ‘타다’…가로막힌 혁신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 모빌리티 기업으로 불리던 ‘타다’가 오는 10일 문을 닫는다. 2018년 10월 등장해 172만명 사용자들을 끌어모으며 모빌리티 업계에 신선한 바람을 불러일으킨지 1년 5개월 만이다. 지난달 초 국회가 ‘타다금지법’으로 불리는 여객운수법개정안을 가결해 어쩔 수 없이 내린 결정이다.타다의 상징과도 같은 11인승 카니발 차량 1,500대는 중고차 시장으로 팔려 가고 1만2,000여명의 타다 기사들이 일자리를 잃게 될 전망이다. 타다가 인기를 끈 가장 큰 이유는 기존 택시와의 차별성에 있었다...

      오피니언2020-04-09

      뉴스 상세보기
    • 이재웅, 쏘카 대표서 퇴진…타다 기업분할 계획도 철회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타다의 모회사 쏘카가 다음 달로 예정됐던 타다의 기업분할 계획을 철회했다. 아울러 이재웅 대표가 퇴진하고, 타다 운영사 VCNC 대표이자 쏘카 최고운영책임자(COO)인 박재욱 대표가 쏘카 신임 대표로 선임됐다.​쏘카는 13일 이사회를 열고 이러한 내용을 확정했다. 쏘카는 "서울중앙지법의 타다 합법 판결에도 '타다 금지법'이라고 불리는 여객자동차운수법 개정안이 국회에서 통과돼 타다의 사업 확대가 불가능하다고 판단돼 이같이 결정했다"면서 "세대교체 차원에서 이 대표는 경영일선에서 물러난다"라고 밝혔다...

      산업·IT2020-03-13

      뉴스 상세보기
    • 타다금지법 국회 통과…스타트업계 “혁신 저해”

      [앵커]이른바 ‘타다 금지법’으로 불리는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개정안이 국회 통과를 앞두고 있습니다. 이렇게 되면 타다는 사업을 접어야 합니다. 4차 산업혁명 시대, 혁신산업 육성에 찬물을 끼얹었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김혜영 기자입니다.  [기자]법원의 무죄 판결로 기사회생했던 타다 서비스.결국 국회에 발목이 잡혔습니다. 국회에서 ‘타다금지법’이 통과될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미래통합당은 타다금지법에 찬성하기로 당론을 정했습니다. 통과되면 타다는 1년 6개월 뒤 사업을 접거나 영업 방식을 완전히 바꿔야 합..

      산업·IT2020-03-05

      뉴스 상세보기
    • 타다, 전 차량 살균 소독…“고객 안전 최우선”

      차량공유 플랫폼을 운영하는 타다가 코로나19 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전 차량 살균 소독에 나선다. 타다는 종합환경위생기업 세스코와 협약을 맺고, 타다 전 차량에 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차량전문 살균 소독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세스코는 바이러스 살균 약제를 초미립 분무(ULV) 방식을 통해 차량 내부의 의자, 바닥, 핸들, 문, 트렁크, 빈 공간 등을 대상으로 소독을 실시하게 된다. 약제 분무 후 차량 문을 15~30분 동안 밀폐해 살균을 유지하고 이후 환기 및 잔류 약제 처리를 통해 깨끗하고 청결한 상태를 유지한다. 타다는 지난..

      산업·IT2020-03-04

      뉴스 상세보기
    • 국회 판단 앞둔 타다금지법, 모빌리티 산업 지형도 변화는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타다금지법’(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안)의 국회 통과를 앞두고 모빌리티 업계 갈등이 고조되고 있다. 4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전체회의를 열고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안 이른바 ‘타다 금지법’ 상정 여부에 관해 논의할 예정이다. 본회의로 가는 마지막 관문이다. 이후 법사위를 넘기면 개정안은 5일 국회 본회의 안건에 상정돼 최종 통과 여부가 갈린다. 이 결과에 따라 국내 모빌리티 산업의 지형도 역시 크게 달라질 것으로 예상된다. 국회 본회의에서 ‘타다금지법’이 통과되면 사실상 ?..

      산업·IT2020-03-0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타다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타다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