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코레일·철도노조, 밤샘 협상 끝 타결…파업 철회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철도노조와 한국철도(코레일)이 25일 오전 협상을 타결했다. 노사 협상이 타결됨에 따라 지난 20일 오전 9시부터 시작된 철도노조 파업은 철회됐다. 철도노조는 조합원들에게 오전 9시를 기해 업무에 복귀하라는 명령을 내릴 것으로 알려졌다.파업은 종료했지만 인력을 투입하는 데 시간이 걸려 KTX등 열차 운행은 25일 오후부터 순차적으로 정상화된다.이날 오후나 저녁부터 부분적으로 열차 정상 운행이 이뤄진다. 이에 따라 이날 오전도 출근길 불편과 수출입업체 물류 차질이 빚어질 것으로 보인다...

      경제·사회2019-11-25

      뉴스 상세보기
    • 철도노조 내일 총파업…국토부, 비상수송대책 가동

      전국철도노동조합이 내일(20일) 오전 9시부터 무기한 총파업에 돌입합니다. 이번 철도노조 총파업은 박근혜 정부의 공공기관 성과연봉제 일방 도입에 반발해 역대 최장기 73일간 파업했던 지난 2016년 9월에 이어 3년여 만입니다.   철도노조에 따르면 안전인력 충원 등과 관련해 한국철도와 최근까지 10여차례 실무교섭을 했으나 이견을 좁히지 못했습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총파업으로 인한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국방부 등 관계기관과 함께 비상수송대책을 시행하고, 오늘부터 정부합동 비상수송대책..

      경제·사회2019-11-19

      뉴스 상세보기
    • 코레일, 파업 기간 열차 평시의 80.2% 운행…국민 불편 최소화

      한국철도(코레일)는 전국철도노동조합이 11일 오전 9시부터 14일 오전 9시까지 72시간 시한부 파업에 들어감에 따라 비상수송체제에 돌입했다.한국철도는 부사장을 반장으로 하는 비상수송대책본부를 지난 7일부터 24시간 운영하고 있으며 가용자원을 모두 동원해 이용객 불편을 최소화할 방침이다.이용객이 많고 국민 민감도가 높은 출퇴근 시간 수도권 전철과 KTX에 내부 직원과 군 인력 등 동원 가능한 대체 인력을 우선으로 투입해 열차 운행 횟수를 평시의 80.2% 수준까지 최대한 확보한다. 파업 기간 중 열차 종류별 평시 대비..

      경제·사회2019-10-1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한국철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한국철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