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코로나에 명절 선물세트 판매 방식도 바뀐다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코로나19로 ‘거리두기’ 문화가 확산 되며 유통업계의 추석 선물세트 판매에도 언택트 서비스 도입과 온라인 혜택 강화 등 변화가 일고 있습니다.오는 13일 판매에 나서는 이마트는 고객을 직접 찾아가는 ‘방문 주문 서비스’를 강화하고, 홈페이지에서 택배 발송 주소를 일괄적으로 등록할 수 있는 서비스를 처음으로 시행합니다. 고객은 집에서 선물세트를 상담, 결제 할 수 있으며 매장에서 세트를 배송하기 위한 대기 시간을 아낄 수 있게 됩니다.여기에 이마트는 앱을 통한 세트 구매 간편 서비스도 확..

      산업·IT2020-08-11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부동산 파는 유통업계…“현금 확보에 총력”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앵커]대형마트와 백화점 등 오프라인 유통업계가 부동산 매각에 나섰습니다. 온라인으로 급변하는 소비 패턴과 코로나19로 어려운 영업환경이 이어지자 오프라인 매장을 팔아 온라인 사업에 투자할 실탄을 마련하는 건데요. 이들은 전통 오프라인 중심의 사업을 탈피하고 실적 부진을 타개하겠다는 전략입니다. 경제산업부 문다애기자와 유통업계 부동산 매각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문 기자.먼저 매각에 나선 곳들 하나씩 짚어보겠습니다. 어떤 기업들이 부동산 매각에 나선 상황인가요?[기자]네. 일단 유통공룡이라고..

      산업·IT2020-07-29

      뉴스 상세보기
    • 홈플러스, 임원 급여 20% 자진 삭감…창사 이래 최초

      지속되고 있는 오프라인 유통업계의 불황과 코로나19로 인한 객수 감소 등으로 인해 2019회계연도영업실적이 창사 이래 최악의 성적표를 기록하는 등의 여러 악재로 인한 회사와 직원들의 고통을 분담하고자 이 같은 조치를 단행한 것이다.는 17일 오전 서울 등촌동 본사 사옥에서 열린 임원회의에서 부문장 이상 임원들이 3개월 간 급여의 20%를 자진 반납키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홈플러스는 지속되는 규제와 유통경기 불황에 따른 실적 부진으로 인한 경영목표 달성 실패로 FY2017 이후 사장 이하 모든 임원들의 급여가 매년 동결돼왔으며, ..

      산업·IT2020-06-17

      뉴스 상세보기
    • 오프라인 유통업계, 줄줄이 부동산 매각…"실탄 확보하라"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온라인으로 급변하는 소비 패턴에 대형마트와 백화점 등 오프라인 유통업계가 잇따라 부동산 매각에 나서고 있다. 전통 오프라인 중심의 사업을 탈피하고 온·오프라인을 결합해 실적 부진을 타개하겠다는 전략이다.◆롯데쇼핑, 이마트, 홈플러스, 갤러리아…“실탄 확보 하라” 16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롯데쇼핑과 이마트, 홈플러스, 갤러리아가 부동산 매각을 통한 수익성 개선에 나섰다. 주로 부동산을 매각 후 재임차(세일즈앤드리스백)해 매장 영업은 계속하는 방식으로 이뤄지고 있다.  ..

      산업·IT2020-06-16

      뉴스 상세보기
    • '오프라인 유통불황' 홈플러스, 작년 영업익 38.4%↓…당기순손실 기록

      의 2019회계연도매출과 영업이익이 모두 줄었다. 오프라인 유통시장의 불황과 코로나19로 인한 판매 부진 등 이중고로 인한 것이란 분석이다.일 홈플러스가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공시한 ‘감사보고서(2020.02)’에 따르면 FY2019 매출액은 전년 대비 4.69% 감소한 7조3002억원을 기록했다.FY2019 영업이익에 반영되지 않는 이자비용은 당기순손익에 영향을 줬다. 신 리스 회계기준에 따라 리스료가 부채로 설정되면서 무형자산, 사용권 자산 등에 대한 손상차손 비중이 높아짐에 따라 홈플러스의 FY201..

      산업·IT2020-06-12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홈플러스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홈플러스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