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호재에만 반응한다…불 붙은 코스피 2,180선 회복

      [앵커]여전한 미중 갈등과 미국 전역으로 퍼지며 격화되는 시위, 그리고 코로나19 확진세까지 시장의 영향을 줄만한 요소는 많았지만, 풍부한 유동성과 경기 회복 기대감으로 우리 시장은 폭발적 상승을 보여줬습니다. 한 주간의 증시 흐름, 앵커레포트에서 정리해 드립니다.   [기자]이번주 코스피는 7.51% 급등하며 2,181.87에, 코스닥 역시 4.99% 상승하며 749.31에 거래를 마감했습니다.   거래소는 개인이 무려 2조4,379억원을 매도했지만 기관과 외국인이 2조2,121억원, 2,394억원..

      증권2020-06-05

      뉴스 상세보기
    • 홍남기 “환율 과도한 쏠림현상 단호한 조치”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오늘(29일) 환율 변동성 확대에 대해 단호한 조치를 취할 수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홍 부총리는 “환율의 일방향 쏠림현상이 과도하게 확대되면 정부가 갖춘 여러가지 단호한 시장안정조치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홍 부총리는 환율 변동성 확대에 대해 “미·중 분쟁이 고조되면서 위안화 변동성이 영향을 미친 것이 가장 큰 요인일 수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또 홍 부총리는 “최근 원·달러 환율 변동성이 우리 경기 부진이나 외환시장의 외화수급상황이 반영됐기..

      경제2020-05-29

      뉴스 상세보기
    • [SEN마감시황]코스피·코스닥 상승 마감…‘그린뉴딜’ 관련株 급등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경기 정상화에 대한 기대감은 간밤 뉴욕증시에 이어 국내 증시도 상승 마감하게 했다. 전날인 지난 20일 코스닥이 약 1년여 만에 700선을 밟은 것에 이어 금일 시장에서는 장중 코스피가 지난 3월 6일 이후 두 달여 만에 2,000선을 회복하는데 성공했다. 다만, 코스피는 2,000선에 안착하지 못한 1,998선에서 거래를 마쳤다.  21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0.44% 상승한 1,998.31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코스피는 0.68% 오른 2,003.20으로 출발했다. 코스피가..

      증권2020-05-21

      뉴스 상세보기
    • [홍성학의 ‘장중일기’-14일 오후 시황] “불안정한 흐름이나 흔들리지 말아야”

      환율에 연동된 외국인의 매도와 선물과 연계된 국내 기관의 매도가 어우러지며 시장을 압박중이다. 반면, 개인들은 여전히 삼성전자에 집중하며, 외국인과 기관의 매물을 모두 몸으로 받아내는 중이다.​오전 10시 이후 매우 빠른 장 중 하락을 보여주었지만, 다시 안정을 찾아가는 모습이다. 코로나의 재확산이 현실화 되어 가고 있기에 관련 종목들의 움직임은 시장 상황이 불안한 가운데 더욱 두드러지게 나타나고 있지만, 확산과 움직임이 속도는 이전과는 다르게 진행되고 있다.그다지 관심을 가질 이유는 없을 것으로 판단된다.반면, 삼성전자의 ..

      증권2020-05-14

      뉴스 상세보기
    • [SEN투자전략]경제재개 낙관론과 비관론 사이 조정받는 증시

      [서울경제TV=서정덕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한 각국 봉쇄 완화에 따른 경제 재개 가능성에 상승하던 증시가, 재개 속도가 빠르다는 지적에 하락 전환했다. 특히 독일, 대한민국, 중국 등 주요국의 코로나 재유행 우려가 부각되면서 국내 증시에도 부담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12일(현지시간)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457.21포인트(1.89%) 하락한 2만3,764.79에 마감했고,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60.20포인트(2.05%) 내린 2.870.12에 마쳤다. 최근 대..

      증권2020-05-1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증권[서울경제TV] 4월 9일 오현진의 특징주 - 쏠리드

      오늘장 내일장

      2019-04-10 (수) 18: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환율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