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C 어린이극장, ‘2020 아시아스토리 어린이 콘텐츠 공모사업’ 선정작 선보여

S문화 입력 2021-12-02 10:21:26 수정 2021-12-02 10:22:09 정의준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놀이와 음악으로 즐기는 동화, 어린이공연 ‘라몰의 땅’, ‘어디로 가야하지?’ 2편 무대에 올라

[사진= 라몰의 땅 포스터]

국립아시아문화전당과 아시아문화원이 ‘2020 아시아스토리 어린이 콘텐츠 공모사업’ 선정작 2편을 ACC 어린이극장 무대에 올린다고 전했다. 


ACC 어린이극장에서 관객과 첫 만남을 기다리는 2편의 작품은 인간의 탐욕과 기후변화, 가족애와 우정 등을 통해 자연과 생명가치를 되짚어보는 창·제작 어린이공연으로, 공연작은 ‘라몰의 땅’과 ‘어디로 가야하지?’ 2편의 작품으로 지난해 비대면 선보임 공연 후 전문가의 의견을 반영하고 작품을 개발해 완성도를 더했다.


먼저 오는 4일과 5일 이틀간 생명의 존엄함을 신화와 동화로 버무린 ‘라몰의 땅’이 먼저 무대에 오른다. 인도 히마찰프라데시 지역의 민담을 소재로 한 이 공연은 라몰 가족과 그들의 친구 야크가 떠나는 모험의 여정을 통해 생명 존중과 더불어 사는 미덕을 유쾌하고 감동적으로 연출했다. 특히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놀이 형식의 기구 활용과 자연의 소리로 구성된 음악 등으로 새롭게 해석한 점이 눈길을 끈다.
 

[사진= 어디로 가야하지 포스터]

 

또한 말레이시아의 작가 유소프 가자의 그림동화 ‘코끼로 동산’에서 영감을 받은 ‘어디로 가야하지?’는 11일과 12일 양일간 공연된다.


서식지를 잃고 멸종 위기에 놓인 동물들의 이야기를 다룬 공연으로,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사람들의 모습을 통해 표현했다. 무분별한 개발로 인해 삶의 터전을 잃은 동물과 보금자리를 뺏긴 사람들의 모습을 통해 인간의 이기심에 대해 꼬집는다. 


한편 두 작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ACC 누리집과 콜센터에서 확인 가능하다. /정의준 기자 firstay@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