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동킥보드 보험 나온다… 현대해상 “전용상품 개발”

금융 입력 2019-04-26 19:57:24 수정 2019-04-26 20:00:09 이아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 = 서울경제TV

현대해상이 전동 킥보드 공유 서비스 ‘대시(DASH)’를 운영하는 대시컴퍼니와 함께 킥보드 사고 관련 보험상품 개발에 나섭니다.

두 회사는 킥보드 관련 사고를 조사하고 운행 데이터를 분석해 보험상품을 개발하는 등 다양한 형태의 협업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전동킥보드는 최근 이용자가 급격히 증가하면서 사고 크게 늘어 이와 관련한 보험상품의 필요성이 대두되 왔습니다.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2015년부터 2018년까지 최근 4년간 전동킥보드 관련 사고는 총 528건이었는데, 절반이 넘는 233건이 지난 한해 동안 발생했습니다.
특히 운전미숙으로 인한 운행사고 외에도 배터리 불량 등으로 발생하는 화재사고도 22건 발생한 바 있습니다. /이아라기자 ar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