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강남구 역삼동에 공공임대주택 22가구 공급

부동산 입력 2019-07-11 08:11:52 수정 2019-07-11 09:19:57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시는 11일 강남구 언주로 563번지(역삼동 653-4) 도시계획시설 폐지 부지에 공공주택을 짓는 내용의 지구단위계획구역 지정 및 계획 결정을 고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민간 스포츠센터(스포월드)가 있던 부지에 민간개발사업을 통해 일반분양주택 163가구, 공공임대주택 22가구를 문화시설(노인·유아문화센터)과 함께 조성하는 내용이다. 해당 부지는 도시 계획상 체육시설로만 활용하게 돼 있지만, 이번 고시로 현 도시계획시설 폐지가 확정되면서 공공주택 건설이 가능해졌다.

 

도시계획시설 폐지 부지를 활용한 공공주택 공급은 이번이 처음이다. 올해 319일 관련법(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으로 기부채납할 수 있는 공공기반시설에 공공주택이 포함되면서 도시계획시설 폐지 부지에도 공공주택을 지을 수 있게 됐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이 도심형 공공임대주택 공급이 확산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민간개발사업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공공주택 공급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