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승수 한샘 신임 대표이사 회장 취임…"국내 매출 10조 달성한다"

산업·IT 입력 2019-12-02 16:17:07 수정 2019-12-02 16:20:46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종합 홈 인테리어 전문기업 한샘은 2일 서울 마포구 한샘 상암동 사옥에서 강승수 신임 대표이사 회장의 취임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한샘은 이날 행사에서 강승수 신임 대표이사 회장의 취임을 축하하고 2020년 창립 50주년을 맞는 한샘이 다가올 50년을 준비하기 위한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강 회장은 “1970년 단돈 200만원의 자본금과 7평 규모 사무실에서 출발한 한샘이 국내 1위 종합 홈 인테리어 기업이 될 수 있었던 것은 지난 50년간 꿈과 열정을 가지고 두려워하지 않고 도전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 디지털 시대 글로벌 홈 인테리어 시장에서 변화를 주도하는 새로운 50년의 도전을 시작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강 회장은 회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방안으로 디자인’, 디지털’, 인재육성등 세 가지를 꼽았다. 강 회장은 ·서양을 넘어서는 디자인을 통해 소비자의 라이프 스타일을 선도하고 홈 인테리어 사업에 IT 기술을 접목해 고효율, 고부가가치 사업구조로 혁신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자율과 창의의 기업 문화로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목표에 도전하는 한샘을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중점 추진 과제도 발표했다. 토탈 홈 인테리어 공간 패키지를 구성하고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유통해 국내시장 매출 10조에 도전한다는 방침이다. 강 회장은 국내에서 축적된 역량을 바탕으로 해외시장에서 현지화 해 나갈 것이라며 부엌 가구 1등에 안주하지 않고, 가정용 가구 사업과 리모델링 패키지 사업을 준비해 신사업을 성공시킨 것처럼 스마트 홈 등 미래 성장동력을 발굴하겠다고 강조했다

강 회장은 한샘의 성장에 함께해 준 고객’, ‘대리점과 협력업체’, ‘일선 근무자’, ‘주주에게도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향후 한샘은 정도경영상생경영을 최우선 가치로 지켜나가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는 목표다임직원들에게는 자부심과 긍지를 가질 수 있는 회사로 한샘을 변화시켜 가겠다상호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소통을 활성화하고 자율과 창의를 발휘할 수 있는 수평적인 기업문화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강 회장은 초일류기업을 만들어보겠다는 열망을 품고 미래를 향해 도전해 간다면 반드시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사랑 받는 한샘을 만들어 갈 수 있다많은 젊은 인재들이 함께 도전해 미래 한샘의 주역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문다애기자 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팀

dalove@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