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테크, '교보7호스팩' 합병상장신고서 효력발생... 4월 IPO 가능

산업·IT 입력 2020-01-20 14:03:51 수정 2020-01-20 14:39:20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이미지=나인테크]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교보제7호기업인수목적은 18일 나인테크와의 합병상장을 위해 제출된 증권신고서 효력이 발생되었다고 20일 밝혔다상장 절차가 순조롭게 진행될 경우 오는 3월 합병승인을 위한 주주총회에서 가결되면 순조롭게 상장 절차가 진행된다. 4월 코스닥 상장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피합병법인인 나인테크는 이차전지(라미, 스테킹) 공정 기술, 초고정밀 Align 기술 및 특수 이송 시스템 기술을 적용한 반도체, 디스플레이 및 에너지 산업 분야의 공정 장비 개발 및 제조사업을 영위할 목적으로 2007년에 설립된 기업이다영위 사업 분야는 크게 이차전지 제조 장비 사업과 디스플레이 제조 장비 사업으로 나눠지며 각 분야의 글로벌 Top Tier를 대상으로 매출을 확대하고 있다.  

 

회사관계자는최근 이차전지 시장을 견인하고 있는 전기차 및 ESS 시장 성장에 힘입어 지난해부터 괄목할 만한 성장을 해왔으며, 디스플레이 사업 역시 OLED TV 시장이 급성장함에 따라 기대를 하고 있다. 이러한 실적 성장과 함께 금번 합병상장을 통해 더 큰 성장을 이룰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지난해 3분기 기준 나인테크의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은 각각 528억원, 49억원, 43억원으로 이미 전년 연간 실적을 넘었다. 올해 최대 실적을 갱신을 것으로 예상된다. /hankook6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