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투자증권, ECM팀 신설 등 직제개편 단행

증권 입력 2019-07-01 10:48:27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이투자증권은 주식자본시장(ECM) 업무 강화를 위해 ECM팀을 신설하는 등 직제개편을 단행했다고 1일 밝혔다.


투자은행(IB) 사업본부에 둔 ECM1팀과 ECM2팀은 기업공개(IPO), 유상증자, 중소 메자닌 인수 등 주식 인수 관련 업무를 맡으면서 사모펀드(PER) 운용, 신기술투자 금융, 코넥스 지정자문인 등의 업무도 전담할 예정이다. 이로써 하이투자증권의 IB사업본부는 기존 3개팀에서 1실·5개팀으로 확대됐다. 회사 측은 “기존 IB사업본부 산하 부서에 중복·분산된 ECM 업무를 한곳으로 집중하고 외부 전문 인력을 보강해 전문성과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다음은 ECM팀 신설에 따른 인사 내용이다.

◇ 실장 신규보임 ▲ ECM실장 이영재

◇ 부서장 신규보임 ▲ ECM1팀장 김영일 ▲ ECM2팀장 김자환 ▲ 대체투자팀장 안정민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