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단키트株, 미국 코로나19 재유행 우려…강세

증권 입력 2020-06-25 09:55:40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진단키트 관련주가 장 초반 강세다. 미국 등에서 코로나19 재확산 우려가 커진 영향으로 풀이된다.

25일 9시50분 현재 랩지노믹스는 전 거래일 대비 15.75% 오른 2만9,250원에 거래중이다. 진매트릭스(4.49%), 수젠텍(1.89%), 씨젠(0.53%) 등도 강세다.

23일(현지 시각) 하루 동안 미국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만4,700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4월 24일(3만9,072명)과 5월 1일(3만6,090명) 이후 세 번째로 많은 규모다. 특히, 플로리다의 신규 확진자는 역대 최대폭인 5,508명을 기록했다. 캘리포니아 역시 하루 7,000명 넘는 신규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미국을 중심으로 코로나19 재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에,뉴욕과 뉴저지, 코네티컷 등 북동부 3개 주는 플로리다 등 코로나19 증가세가 가파른 주에서 오는 여행객에 대해 14일간 격리 조치를 취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jjss1234567@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