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노메딕스, 국내외 그래핀 전문가 초빙…”그래핀 선도기업으로 발돋움”

증권 입력 2019-10-24 09:20:52 수정 2019-10-24 09:21:09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나노메딕스가 국내외 그래핀 전문가를 대거 초빙해 ‘꿈의 신소재’로 불리는 그래핀(Graphene) 사업의 현황과 성장 전략을 발표한다.


나노메딕스는 24일 스탠다드그래핀과 함께 ‘그래핀의 현재와 미래’라는 주제로 그래핀 사업 설명회(IR)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그래핀 IR설명회는 금일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여의도 하나금융투자빌딩에서 기관투자자와 언론매체, 일반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우선 나노메딕스의 임원진과 세계적인 투자 전문가 짐 로저스가 그래핀 사업에 대한 투자 진행 현황과 향후 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다. 특히, 짐 로저스는 스탠다드그래핀의 그래핀 관련 개발 역량과 대량생산 기술력을 검증해 이미 2017년 초부터 투자를 집행한 배경 등 그래핀 사업의 미래 성장 가치 등 소견을 밝힌다.


스텐다드그래핀 대표이사 겸 나노메딕스 사내이사를 맡고 있는 이정훈 대표는 ‘스탠다드그래핀의 현재와 미래’라는 주제로 그래핀 사업 추진의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또한 국내외 그래핀 전문가들도 참석해 국내외 그래핀 사업 현황과 발전 방향성 등에 대한 의견을 발표할 계획이다.


미국 수처리 전문회사’미고’의 ‘아담 테일러’ 대표이사는 ‘스텐다드그래핀 수처리 기술의 잠재력와 상용화’에 대한 견해를 피력한다.  이어 전 씨티그룹 CTO를 역임한 그래핀랩스의 ‘요비 벤자민 엑셀러레이터’가 ‘그래핀, 미래는 이미 진행중이다’라는 요지의 소견을 공유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그래핀 사업 대량 양산 계획이 순조롭게 진행중이며, 수처리 시스템 적용 확대는 물론 중국을 비롯한 해외 기업 들과 전기차 및 전기차 배터리에 그래핀 적용 방안을 논의 중”이라며 “이번 기업 설명회를 통해 그래핀 사업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미래와 성장 가치를 공유하는 장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