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지오랩, 비알콜성지방간염(NASH) 치료제 임상2a상 시작

증권 입력 2019-12-06 09:34:57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코넥스 상장기업 안지오랩은 비알콜성지방간염(NASH) 치료제 ‘AL101-NASH’의 임상2a상을 시작했다고 6일 밝혔다. 안지오랩은 비알콜성지방간염(NASH) 환자를 대상으로 ‘AL101-NASH’의 안전성 및 유효성을 보기 위하여 4개 대학병원에서 △무작위배정 △이중 눈가림 △위약 대조를 진행해 임상적으로 적절한 투여 용량을 찾을 예정이다. 


비알콜성지방간 및 지방간염은 일반인의 10-24%, 비만인의 58-74%가 가지고 있는 흔한 질환이다. 만성 간염의 주요 원인이 되며, 단순 지방증이라도 지방 간염과 섬유화 및 간경변증 및 간암으로 진행될 수 있다고 알려져 있다. 현재 많은 제약사들이 치료제 개발에 도전하고 있으나, 비알콜성 지방간염은 발병 기전이 다양하고 명확하지 않아 한 가지 기전이나 원인의 조절로 치료가 어려운 질환이다. 


안지오랩 관계자는 “AL101-NASH는 혈관신생(Pan-angiogenesis) 억제제로 혈관신생을 일으키는 여러 경로를 동시에 차단하고 MMP(Matrix metalloproteinase) 효소를 억제함으로써 지방조직의 발달과 성장을 억제하여 내장지방을 감소시킨다”며 “뿐만 아니라 염증 억제 효과도 있어 간 내 지방증, 염증 및 섬유화를 고르게 개선시킬 수 있는 치료제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