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테리어, 인테리어 책임시공 서비스 ‘인스코디’ 첫선

부동산 입력 2019-12-10 09:03:06 수정 2019-12-10 09:13:54 이아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인스테리어]

[서울경제TV=이아라기자] 인스테리어가 인테리어 전문가 코디네이션 서비스 ‘인스코디’를 선보인다. 인스코디는 인테리어 업계 10년 경력의 전문가들이 고객을 대상으로 1:1 인테리어 관련 케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 오는 2월 28일까지 시행된다.
 
인스코디는 ‘먹튀, AS 미이행, 자재 바꿔치기’ 등 이른바 인테리어 3대 핵심사고를 방지하고, 책임시공을 확고하게 하는 시스템이다.
 
인스코디 주요 서비스는 견적 체크 및 계약 동행, 발주품목 체크, 시공완료 현장 체크 등 총 4단계로 구성됐다. 견적 체크 단계에서는 인스테리어 코디네이터들이 인테리어 업체를 다니며 시장 단가와의 비교를 통해 합리적으로 가격이 책정됐는지 꼼꼼하게 살핀다. 또 계약 동행 서비스는 최종 견적서를 토대로 금액 및 지급조건, 공사 기간 등을 확인해 계약서와 약관을 검토한다. 또 선급금 이행보증증권을 발행해 고객이 안심하고 인테리어 계약을 맺을 수 있도록 도와준다.
 
그리고 발주품목 체크 단계에서는 견적서 기준으로 자재와 설비에 맞춰 시공되고 있는지와 공정표(공사 스케쥴)대로 공사가 제대로 이뤄지고 있는지 점검한다. 공사 절차와 내용에 대한 문의가 있으면 답변을 해준다. 마지막으로 시공완료 현장 체크 단계에서는 계약서대로 공사가 잘 진행이 됐는지 점검하며 필요하면 재작업 공사 및 잔금 지불에 대한 상담이 이뤄진다. 특히 발생할 수 있는 A/S 건에 대해 법적으로 보장하는 하자이행 보증증권을 발급해 한층 더 책임시공을 강화했다.
 
오세찬 인스테리어 팀장은 “인테리어는 정보 비대칭으로 인해 고객 피해가 상당히 많은 편이라 전문가의 꼼꼼한 점검이 필요하다”며 “인스테리어 인스코디 서비스는 고객에게 발생할 수 있는 피해를 예방하고, 고객이 안심하고 인테리어를 할 수 있는 책임시공 서비스”라고 설명했다.
 
한편, 인스코디 서비스는 오는 2월 28일 베타 서비스 기간 중 인테리어 시공비용과 관계없이 최소 비용 30만원으로 받을 수 있다. /ar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아라 기자 부동산팀

ara@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