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그룹 임원들 자사주 매입 동참…47억원 규모

산업·IT 입력 2020-03-24 09:28:20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포스코그룹 임원들이 회사 주식 매입을 통해 주가방어와 책임경영 실천에 나섰다.

 

24일 금융감독원 공시와 포스코에 따르면 포스코 최정우 회장을 포함한 임원 51명이 23일까지 총 26억원 규모 1만 6,000 주의 주식을 매입했다. 또한 상장 5개사의 포스코그룹 임원 89명도 포스코인터내셔널 7만 4,000주, 포스코케미칼 1만 5,000주 등 각자 소속된 회사의 주식 총 21억원 어치를 매입했다.


포스코그룹 관계자는 "임원들의 회사 주식 매입은 전 세계적으로 주식 시장이 불안정한 가운데 회사 주식이 과도한 저평가를 받고 있다는 시그널을 시장에 전달하기 위한 것"이라며 "회사 주가 회복에 대한 자신감과 책임경영의 의지를 보여줌으로써 회사에 대한 시장의 신뢰를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앞으로도 추가적으로 포스코 그룹사 전임원들의 회사 주식 매수가 지속될 예정이다.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