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광모 "코로나 위기 이후 성장 준비하겠다"

산업·IT 입력 2020-03-27 10:15:49 수정 2020-03-27 14:42:13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구광모 LG그룹 회장. [사진=LG]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구광모 LG그룹 회장은 27일 “모든 어려움에도 기회가 있기에 LG는 위기 이후의 성장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구광모 회장은 이날 서울 영등포구 LG트윈타워에서 열린 주주총회에서 서면 인사말을 통해 “전 세계적인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불확실한 경영 환경이 이어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구 회장은 “사업포트폴리오 고도화와 성장동력의 발굴 및 육성을 통해 미래를 준비하며 기업 가치를 높이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기업 시민의 역할을 수행하면서 고객과 투자자, 사회로부터 신뢰와 사랑을 받는 LG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특히 “리스크 관리에 집중하면서 흔들림 없이 고객 가치를 가장 최우선에 두고 멈춤 없는 도전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광모 회장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임직원들의 안전에 관한 사항과 글로벌 사업장 가동현황 등에 관해 확인하고 있다. 특히 임직원 안전에 대해서는 관련 조직과 최고경영진이 세세히 살피고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LG에 따르면 구 회장은 현재 계열사 별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공급과 수요상황을 일 단위로 점검하며, 생산, SCM, 재고 관리 등 대응방안을 마련해 실행 중이다. 다음 주 중 글로벌 판매 감소 및 경기침체 장기화에 대비해 주요 사업부문에 대한 경영현황과 대응책 등을 점검할 계획이다. 코로나19 진정 국면과 함께 현장경영에도 나설 예정이다.


한편 LG는 경북 구미 직원 기숙사와 울진 연수원 시설을 코로나19 경증환자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하고, 대구·경북 의료진에 방호복·마스크 등 보호장구와 생필품을 지원한 바 있다. 구 회장은 이달 초 자가격리 중인 임직원들에게 응원 메시지와 위생·건강용품 등을 전달하며 구성원의 건강과 안전을 챙기기도 했다.


이날 LG 주주총회에서는 권영수 부회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고 조성욱 법무법인 화우 대표변호사를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경제산업팀

cargo29@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