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아이에스, 1분기 영업익 44억원…전년比 332.2%↑

증권 입력 2020-05-13 08:42:11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레이저 응용장비 전문 업체 엘아이에스가 중국의 OLED투자 재개에 힘입어 호실적을 기록했다.


엘아이에스는 지난 1분기 연결 영업이익 44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332.2% 증가했다고 13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액과 순이익은 527억원, 85억원으로 각각 129.7%, 1995.1% 상승했다.


엘아이에스의 이번 호실적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재개된 중국의 OLED 투자 수혜와 지속적인 수익성 향상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엘아이에스 관계자는 “이번 실적은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한 환경에도 불구하고 매출,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등 주요 경영지표에서 견조한 실적을 기록했다”며 “중국 디스플레이 업체들이OLED에 대한 투자를 재개하며 당사의 레이저 장비에 대한 수요가 늘었고 그동안의 원가절감을 위한 노력이 결실을 맺은 결과”라고 설명했다. 이어 “중국은 코로나19가 안정세에 접어들고 있는 만큼, 영업 활동을 강화해 안정적 경영 실적이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jjss1234567@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