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리함+프리미엄' 편리미엄 시대, ‘한걸음’ 생활권에 실수요자 눈길

부동산 입력 2020-05-26 08:25:05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대우산업개발이 경남 김해시 삼문동에 공급하는 ‘이안 센트럴포레 장유’ 조감도. [사진=대우산업개발]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멀리 가지 않고 집 근처에서 교통부터, 교육, 쇼핑, 여가를 한걸음에 누릴 수 있는 단지가 주목받고 있다. 

 

최근 편리미엄이라는 단어가 생길 정도로 이와 같은 선호 현상이 더욱 짙어지는 모습이다. 편리미엄이란 편리함프리미엄을 합친 합성어로 시간 빈곤에 시달리는 현대인들이 편리함을 소비의 기준으로 삼기 시작하면서 생겨난 신조어다.

 

26일 김난도 서울대 교수의 트렌드 코리아 2020’에 따르면 편리미엄을 올해의 트렌드로 꼽 았다. ‘트렌드 코리아 2020’ 책에서 편리함이 프리미엄의 중요 속성으로 부상한 이유는 시간의 가치가 커지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또 요즘 사회는 기존 구매경제에서 경험경제로 전환하는 시기로 제품을 소유했을 때 만족감이 극대화되었던 방식에서 새로운 경험을 추가할 때 만족감이 더 크게 느끼게 됐다고 덧붙였다.

 

이렇듯 편리함에 대한 가치가 높아지면서 부동산 시장에서도 한걸음생활권 아파트가 높은 선호도를 보이고 있다.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경기도 수원시 교동 일원에 분양한 수원 하늘채 더퍼스트 1단지는 평균 88.161의 높은 청약 경쟁률을 기록하며 1순위 마감됐다. 단지는 덕영대로, 동탄원천로가 인접해 타 지역으로 이동이 수월하고 롯데마트, 늘푸른공원 등 생활 인프라가 가까이에서 구축돼 있다.

 

또한, 올해 3월 쌍용건설이 부산 해운대구 중동 일대에 공급한 쌍용 더 플래티넘 해운대에는 총 19,928명의 청약자가 몰리며 226.451의 청약 성적을 거뒀다. 단지의 경우 반경 1내에서 부산 지하철 2호선 해운대역·중동역, 이마트, 해운대초, 신도초··고 등 다양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는 점이 부각되면서 분양 당시 많은 실수요자의 관심을 샀다.

 

부동산 전문가는 보다 편리한 생활을 위해 기꺼이 돈으로 주고 사는 편리미엄트렌드가 확산되면서 부동산 시장에도 한걸음생활권 아파트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실제로 분양 시장에서 많은 실수요자가 몰리며 높은 청약 성적을 거둔 만큼 향후 프리미엄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업계에서도 이 같은 한걸음생활권을 갖춘 단지를 속속 공급하고 있다.

대우산업개발은 5월 경남 김해시 삼문동 903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이안 센트럴포레 장유를 선보일 계획이다. 지하 1~지상 24, 17개 동, 전용면적 59~841,347가구 규모이며 이 중 336가구가 일반 분양될 예정이다. 단지는 바로 앞 대청로를 비롯해 인근에 있는 금관대로, 남해고속도로 등을 통해 창원·부산 등 광역 이동이 수월하다.

 

대우건설은 5월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영덕동 산111-1번지 일원에 영덕공원 특례사업을 통해 기흥 푸르지오 포레피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지하 4~지상 31, 6개 동, 전용면적 59~84677가구 규모다. 단지는 바로 앞으로 수십개의 노선이 지나는 버스정류장이 위치하며 서울 강남까지 한 정거장에 도달 가능하다.

 

SK건설과 한진중공업 컨소시엄은 5월 인천시 부평구 부개동 145-10번지 일원에 부평 SK VIEW 해모로를 공급할 예정이다. 지하 2~지상 25, 17개 동, 전용면적 36~84, 1,559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이 중 884가구가 일반분양된다. 단지는 지하철 1호선과 인천 지하철 1호선 환승역인 부평역이 가깝고 부개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롯데건설은 6월 강원도 속초시 동명동 436-1번지 일원에 짓는 속초 롯데캐슬 인더스카이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지상 29, 8개 동, 전용면적 59~128, 568가구 규모로 속초시에 공급되는 첫번째 롯데캐슬브랜드 단지다. 속초중앙시장(속초관광수산시장)과 로데오거리를 도보로 오갈 수 있으며 인근에는 하나로마트, 속초시청, 춘천지방경찰청 속초지청, 속초문화회관 등 생활 인프라를 갖췄다.

 

현대건설은 서울의 도심권인 동대문구 청량리동 미주상가B동 개발을 통해 힐스테이트 청량리역을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7~지상 20, 오피스텔 954실과 근린생활시설 힐스 에비뉴 청량리역및 공공업무시설(동주민센터)로 구성된다. 단지 맞은편으로 청량리역이 위치하고 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