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플러스에셋, 코스피 상장예비심사 승인

증권 입력 2020-09-28 08:22:58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에이플러스에셋어드바이저(이하 에이플러스에셋, 대표이사 박경순)가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로부터 상장예비심사 승인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에이플러스에셋은 보험사들의 다양한 상품들을 비교 및 분석해 최적의 보험과 금융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만족도를 극대화하는 독립법인보험대리점(GA)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지난해 기준 에이플러스에셋의 보유 고객 수는 총 109만명에 달하며, 설계사 1인당 평균 매출액이 약 5,400만원으로 업계 최고 수준을 자랑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에이플러스에셋은 올해 상반기 별도 기준으로 영업수익은 지난해 1,072억원에서 1,199억원으로, 영업이익은 지난해 72억원에서 126억원으로, 당기순이익은 지난해 38억원에서 113억원으로 2.95배로 신장하는 등 순조로운 흐름을 보이고 있다고 회사측은 덧붙였다.
 

건전성 지표에서도 우위를 차지했다. 에이플러스에셋의 13회차 계약유지율은 생명보험이 86.08%, 손해보험이 84.75%로 이번 상반기 설계사 수 기준 상위 10대 GA 업체 중 각각 1위, 3위를 차지했다. 25회차 계약유지율은 생명보험이 70.48%, 손해보험이 71.65%로 전부 1위를 차지했다. 13회차, 25회차 유지율은 보험계약 후 1년과 2년이 지나는 동안 계약이 얼마나 유지되는지 보여주는 글로벌 보험 고객 만족 지표다.
 

신규 계약판매 건 가운데 품질, 민원 등의 사유로 계약이 무효 혹은 해지된 비율을 뜻하는?불완전판매율 또한, 생명보험, 손해보험에서 각각 0.10%, 0.02%로, 상위 10대 GA 중 가장 낮은 수치를 보였다.
 

에이플러스에셋은 설립 이후 지속적으로 성장해 총 6개 계열사를 통해 4개 사업 분야를 운영하고 있다. ▲저축, 투자, 대출, 부동산 등 종합 자산관리 컨설팅을 제공하는 에이플러스리얼티, 에이플러스모기지와, ▲질병, 정신, 심리, 예방 등 건강 관리 정보 및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AAI헬스케어, ▲장례, 장기요양 등 실버케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에이플러스라이프, 에이플러스효담라이프케어, 그리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해 소프트웨어 개발로 뉴택트 솔루션을 제공하는 파인랩까지, 회사는 연관 산업 진출로 전 생애에 걸친 토탈 라이프 케어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다.
 

한편, 주관사는 NH투자증권과 IBK투자증권이 공동으로 맡는다./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