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리적 가격 갖춘 ‘가평설악 디 엘본’, 조합원 모집 계약 중

S경제 입력 2021-02-17 09:58:00 박진관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 가평설악 디 엘본]

지속적으로 강화되는 주택 규제로 인해 청약 및 대출 등에서 어려움을 겪는 수요자들이 미래가치가 확실한 비규제지역으로 눈길을 돌리고 있다. 특히 상대적으로 저평가된 경기도 가평에 대한 수도권 투자 수요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가평은 수도권에서 몇 안 되는 비규제지역으로 재당첨 제한이 없을 뿐만 아니라,  교통환경 개선을 통한 인구유입 등 다양한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어 외부 투자자도 빠른 속도로 유입되고 있다”며 “특히 서울까지 30분대에 이동이 가능한 지역으로 미래가치도 높아 대체 투자처로 떠오르고 있다”고 말했다.

 

이러한 가운데 경기도 가평군 설악면 신천리 일대에 가평 최고 입지를 자랑하는 ‘가평설악 디 엘본’이 일반분양과 비슷한 수준의 지역주택조합 아파트를 준비 중에 있어 수요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선착순 동호지정 계약중인 가평설악 디 엘본은 총 420세대 중 320세대의 조합원 모집(일반 100세대)을 진행 중이며, 조합은 전용 59/84A/84B(일반은 59/84/118)로 구성돼 있어 중소형, 대형 아파트를 원하는 수요자들의 모든 니즈를 만족시킬 것으로 보인다.

 

수도권 일대의 매매가와 분양가가 꾸준히 상승하고 있는 가운데, 가평설악 디 엘본은 조합원 모집가격이 800만원 초반대로, 주변 시세대비 낮게 책정되어 향후 시세차익도 기대할 수 있으며 전매제한이 없고 청약통장이 필요 없다는 점도 장점이다. 특히 가평설악 디 엘본은 2020 8 11일 토지사용 승낙을 완료하였고 2021 1 21일 조합원 모집 신고필증을 발급받아 지난 1 29일부터 조합원 모집계약을 진행 중에 있으며 기존의 지역주택조합보다 사업 안전성을 높아 최단기간 조합모집 완료를 눈앞에 두고 있다.

 

가평설악 디 엘본은 사통팔달 쾌속 교통망을 갖추고 있어 서울 접근성이 탁월하다. 서울양양고속도를 이용할 경우 설악IC에서 잠실까지 30분대 이동이 가능하며, 설악면 신천리에서 청평면 고성리를 잇는 국도 75호선으로 단지에서 인접지역까지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향후 수도권제2순환도로(예정)가 개통되면 명실상부 서울생활권으로 자리 잡을 전망이다. 교육에서 생활, 레저까지 모든 인프라가 탄탄하다는 것도 강점이다. 전국 최상위 인재가 모이는 청심국제중·고등학교가 근거리에 위치한 명문학군일 뿐만 아니라, 미원초등학교가 도보 5, 설악중·고등학교가 도보 10분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학부모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또한 지역 최고의 종합병원인 HJ매그놀리아국제병원과 하나로마트, 은행 등 생활시설이 인접하고, 프리스턴밸리, 아난티클럽 등 7개 골프장과 6개 소공원, 청평호 주변 수상시설, 거대한 스케일의 청심평화월드센터 등 차원이 다른 레저문화시설들이 위치하고 있어 풍요로운 여가 생활을 즐길 수 있다.

 

단지 자체의 설계도 돋보인다. 단지의 위상을 강화시키는 웅장한 주출입구 문주 디자인, 랜드마크라 불러도 손색없을 만한 독창적인 외관디자인, 향기로운 꽃과 나무가 함께하는 힐링쉼터와 산책로, 창의력과 감성지수를 키워주는 체험형 어린이놀이터 등 공간 자체의 아름다움 뿐만 아니라 자연과 사람의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설계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관리비 조회 등 아파트 편의기능을 스마트폰 앱으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스마트 빌리지 시스템, 스마트홈, 엘레비이터 호출, 원패스 등이 가능한 홈네트워크 시스템, CCTV, 현관 안심도어카메라 등 철통보안 시스템, 차량번호 인식, 지하주차장 비상콜 등 안전하고 쾌적한 주차장, 에너지를 아끼는 관리비 절감 시스템 등을 갖추고 있어 주거 편의성도 극대화했다.

 

한편 가평설악 디 엘본의 업무대행사는 신용평가 A등급을 받은 선원건설()이 추진위원회의 승인을 얻어 선정됐다. 선원건설()은 사업계획승인 완료 후 조합 총회를 통해 시공사로 선정될 예정이다.

 

오는 3월 말 오픈 예정인 주택홍보관은 설악면 신천리 569-1번지에 위치한다. /박진관 기자 nomad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