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완주에 '완주 이서 양우내안애 퍼스트힐' 9월 공급 예정

부동산 입력 2021-08-25 10:51:55 정창신 기자 1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양우건설은 전북 완주군에 짓는 완주 이서 양우내안애 퍼스트힐을 오는 9월 공급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단지는 전북 완주군 이서면 은교리 일원에 들어서며, 지하 1~지상 15, 10개동, 490세대가 공급된다. 이 중 218세대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타입별로는 59A 304세대(일반분양 173세대), 59B 30세대(일반분양 1세대), 7460세대(일반분양 5세대), 8496세대(일반분양 39세대)로 중소형 타입 위주로 구성된다.

 

특히 완주 이서 양우내안애 퍼스트힐이 들어서는 전북 완주군은 비규제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지난해 12월 완주군과 인접한 전주시의 완산구와 덕진구가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되며, 규제에서 벗어난 전북 완주군이 풍선효과를 누릴 것으로 예상된다. 공급 예정인 완주 이서 양우내안애 퍼스트힐은 청약, 대출, 전매제한 등 다양한 규제에서 상대적으로 유리하기 때문에 전북 내 수요뿐만 아니라 광역 수요의 유입까지 기대되는 상황이다.

 

완주군 부동산 시장도 달아오르는 모습이다. 지난해 12월 전주 덕진·완산구가 규제에 묶인 직후 인접한 비규제지역인 완주군에서 공급된 완주 삼봉지구 중흥S-클래스 에듀파크는 청약에서 평균 13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1순위 마감된 바 있다.

 

한국부동산원 통계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완주군의 아파트 거래량은 2,780건으로 지난해 동기간(575)과 비교해 4.8배가 늘어 전북 내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다. 전주 덕진구와 완산구의 경우 올해 상반기 거래량이 감소한 반면, 완주군은 풍선효과로 인해 거래량이 대폭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완주군의 부동산 시장이 활기를 띄고, 이에 더해 여러 개발호재가 계획돼 있는 점도 완주 이서 양우내안애 퍼스트힐에 대한 수요자들의 관심을 높이고 있다.

 

우선, 단지와 인접해 있는 이서묘포장 개발사업이 있다. 이서묘포장은 약 20면적의 도유지로 해당 부지는 현재 각계 전문가들이 모여 최적의 활용방안을 다각적으로 검토하고 있는 상황이다. 향후 이 부지가 개발됨에 따라 인접한 단지는 수혜가 기대된다.

 

단지는 콩쥐팥쥐로와 호남고속도로 등의 도로를 통해 전주시와 김제시 등으로 이동하기에도 용이하며, 여기에 새만금~전주 고속도로도 오는 20238월 개통 예정이다. 또한 인근으로 이서초, 삼우중 등의 학교도 위치해 있다.

 

입주민을 고려한 설계도 적용된다. 전 세대 남·남동향 4Bay 판상형 배치가 적용돼 채광과 환풍을 확보했다. 단지 전면부에 고층 건물이 없는 만큼 탁 트인 남측 조망권을 확보해 개방감도 갖췄다. 이 외에도 전면 발코니, 고급 마감재, 혁신설계 등을 적용해 입주민들의 주거만족도를 한층 더 높인다는 계획이다.

 

한편, 오는 9월 분양 예정인 완주 이서 양우내안애 퍼스트힐의 견본주택은 전주시 완산구 콩쥐팥쥐로 일원에 마련된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경제산업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