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코플랜트, 박경일 신임 대표이사 선임…“IPO 위해 재무구조 개선”

부동산 입력 2021-09-28 15:10:48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신임 대표이사. [사진=SK에코플랜트]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SK에코플랜트는 28일 열린 이사회 결의에 따라 박경일 사업운영총괄을 대표이사로 신규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는 친환경·신에너지 사업을 통한 환경기업으로의 성장을 가속화하고 국내외 사업 확장에 주력하기 위해 결정됐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박경일 신임 대표이사는 그동안 SK그룹에서 투자전략과 M&A를 담당한 전문가로서, 올해 1SK에코플랜트 사업운영총괄로 부임했다. 사명 변경 후 지난해 인수한 환경시설관리(EMC홀딩스)를 활용한 볼트온(Bolt-on·유사기업과의 인수·합병) 전략을 진두지휘하며 폐기물 소각기업 7곳을 인수했다. 이를 통해 수처리 뿐 아니라 국내 최대 사업장폐기물 소각용량을 보유한 1위 사업자 지위를 공고히 했다.

 

박경일 대표이사는 향후 기업공개(IPO)를 위한 재무구조 개선에 집중하며 친환경·신에너지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산업폐수 처리, 리사이클링 등 신규 사업 진출과 글로벌 사업 확대에도 주력할 방침이다.

 

SK에코플랜트는 올해부터 전문성과 독립성을 갖춘 이사회 중심의 경영체제로 전환했다. ESG위원회 인사위원회 감사위원회 경영위원회 등 사외이사 중심의 소위원회를 운영하고, 주주가치 제고 및 권익 보호를 위해 회사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주요 사안은 이사회를 통해 의사결정을 하고 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경제산업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