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5년간 韓서 5.6조 경제효과”

산업·IT 입력 2021-09-29 20:48:53 김수빈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수빈기자]


[앵커]

넷플릭스가 2016년 한국 진출 이후 특수분장과 더빙 등 국내 콘텐츠 산업계에 창출된 경제효과가 6조원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글로벌 OTT의 등장이 한국 콘텐츠 산업을 잠식할 것이란 우려가 있었지만, 오히려 관련 산업계가 호기를 맞는 모양새입니다. 김수빈기자입니다.


[기자]

한국에 진출한 지 5년.


넷플릭스는 오늘(29일) '파트너 데이' 행사를 열어 그간 파트너사와 협력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특수분장, 색 보정, 음향 등을 담당하는 파트너사 관계자들도 참석해 넷플릭스와의 긴밀한 작업 과정과 성과를 소개했습니다.


넷플릭스는 특히 한국 창작자들과 '함께' 빚은 콘텐츠가 전 세계가 즐기는 대중문화로 자리매김 중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최근 66개국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오징어 게임'과 사회 전반에 화두를 던진 'DP' 등을 언급하며, 한국 시리즈가 콘텐츠 업계를 넘어 우리 사회 다양한 분야에서 큰 울림을 선사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넷플릭스는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가 세계적 히트를 치면서 다양한 후방 효과 창출했다고 분석하기도 했습니다.


글로벌 컨설팅 그룹 '딜로이트'에 따르면 그간 넷플릭스가 한국 콘텐츠 및 연관 산업계에서 창출한 경제효과는 거의 6조원에 달합니다. 일자리 창출에도 1만6,000개 정도 기여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넷플릭스는 한국 콘텐츠가 세계화되면서 다시 국내 창작업계의 성장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로 이어지는 중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특히 넷플릭스는 이번 행사를 통해 한국 콘텐츠 산업계와의 동반 성장을 강조했습니다. 한국 진출 이후 지적돼온 국내 산업 성장 저해 등의 우려를 불식시키 위한 차원으로 풀이됩니다.


넷플릭스가 국내 콘텐츠 업계에 단행한 투자액은 7,700억 원. 올해 역시 5,500억 원에 달하는 투자 계획을 발표해 한국 콘텐츠 생태계 지원에 나섭니다. 서울경제TV 김수빈입니다. /kimsoup@sedaily.com


[영상편집 김준호]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수빈 기자 경제산업부

kimsou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