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제7회 디딤돌 문화교실’ 수료식 진행

부동산 입력 2022-11-16 09:32:54 서청석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제7회 디딤돌 문화교실'에 참여한 엄홍석 현대엔지니어링 커뮤니케이션 실장과 이수연 서울시 복지기획관 등 관계자 및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엔지니어링]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15일 서울지역 쪽방 주민을 대상으로 진행한 '제7회 디딤돌 문화교실'의 수료식 및 작품 전시를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서울시청에서 진행된 수료식에는 엄홍석 현대엔지니어링 커뮤니케이션실장과 이수연 서울시 복지기획관 등 관계자 및 참여 주민 60여 명이 참석해, 수료 주민에게 디딤돌 문화교실 수료증을 전달하고 수강생의 작품을 감상하는 시간을 가졌다.


현대엔지니어링과 서울시가 2014년부터 공동으로 운영해오고 있는 '디딤돌 문화교실'은 창신동, 돈의동, 남대문, 서울역, 영등포 등 서울지역 쪽방 주민에게 문화교육을 통해 삶의 질 향상 등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9년째 진행하고 있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올해 4월부터 7개월 동안 진행된 '제7회 디딤돌 문화교실'에는 130여 명의 쪽방 주민이 사진, 동화책 만들기, 친환경 반려식물 키우기, 수공예, 목공DIY 등에 참여했다.


교육 기간 내 쪽방 주민들이 직접 찍은 사진 18점, 인생동화책 8점, 친환경 반려식물 10점, 수공예품 20점, 목공예품 9점 등의 작품은 이날 하루 동안 서울시청 태평홀에서 전시됐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서울시와 함께 주거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해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생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엔지니어링은 주거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중이다. 지난 2013년부터 서울지역 쪽방 주민을 위해 주거 상향 지원 및 쪽방 상담소 개선 활동, 추석맞이 고향방문, 명절맞이 배식 봉사, 혹서기 및 혹한기 물품후원 활동 등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또 공공시설 확보와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저가 재임대 사업인 디딤돌하우스와 자립 의지가 있는 쪽방 주민의 자활사업도 후원하고 있다./blu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청석 기자 산업2부

blu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