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30일 동반성장지수 평가 발표 앞두고 속앓이 깊어지는 식품업계

      30일 동반성장지수 평가 발표를 앞두고 식품업계의 속앓이가 깊어지고 있다. 3년간 운영된 지수 평가에서 최우수등급이 일부 업종에 편중돼 있는데다 특히 식품·유통을 비롯한 건설·도소매 업종은 해당 등급을 단 한번도 받은 적이 없어 현행대로라면 이번 평가 결과도 불 보듯 뻔하다는 우려 때문이다. 업계에서는 각 기업의 경영 환경이 다른 점을 고려하고, 전자·자동차 등 수출 대기업에 유리한 현 평가방식을 개선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지난해 동반성장위원회가 발표한 '2013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 결과'에 따르면 인력분야·연구..

      산업·IT2015-06-17

      뉴스 상세보기
    • MRO가이드라인 역풍… 중소MRO사 매출 줄었다

      [앵커] 동반성장위원회가 MRO중소기업 보호를 위해 지난 2011년말 MRO가이드라인을 시행했지만, 오히려 대다수 중소 MRO업체들의 매출액이 감소했습니다. MRO업체에 납품하는 중소기업들의 매출과 직원수도 줄었습니다. MRO가이드라인이 과연 실효성이 있느냐는 비판이 나오고 있는 이유입니다. 양한나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기자] 서울경제TV가 단독 입수한 동반위의 ‘MRO 가이드라인 효과 및 실효성 분석’ 보고서입니다. 보고서는 MRO가이드라인이 상호 동반성장 촉진의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지만, 수록된 통계자료에는 오..

      산업·IT2015-06-09

      뉴스 상세보기
    • [단독]MRO가이드라인 이후 중소MRO사 매출 줄었다

      중소MRO업체를 보호한다는 명분으로 동반성장위원회가 지난 2011년 MRO가이드라인을 시행했지만, 오히려 대다수 중소MRO업체들의 매출액이 감소해 역효과가 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MRO가이드라인 시행 이후 MRO기업들에 납품하는 중소기업들의 매출액과 종업원수도 감소해 중소MRO업체들뿐만 아니라 중소 납품업체들 역시 어려움이 가중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따라 MRO가이드라인이 과연 실효성이 있느냐는 비판이 제기되고 있다. 9일 서울경제TV가 단독 입수한 동반위의 ‘MRO 가이드라인 효과및 실효성 분석’ 보고서에 ..

      경제·사회2015-06-09

      뉴스 상세보기
    • "투명거래 정착… 귀금속 골목상권 활성화"

      동반성장위원회와 한국조폐공사, 사단법인 한국귀금속판매업중앙회는 3일 귀금속 골목상권 보호와 활성화를 위한 동반성장·상생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서는 출처가 불분명한 금의 유통근절과 부가세가 포함된 정상적 가격거래를 통한 탈세행위 근절 등을 합의했다. 이를 위해 귀금속중앙회 회원 1만2,000여개의 소매업체가 귀금속의 투명하고 안전한 거래질서 자정노력을 위한 결의문을 발표했다. 한국조폐공사는 위·변조 방지 요소가 적용된 특수압인제품인 골드바, 메달류 등을 국내 최대 소매유통단체인 귀금속중앙회를 통해 유통할 예정이다. ..

      경제·사회2015-06-03

      뉴스 상세보기
    • "대·중기 상생 위해 힘 모으자"

      지난 4월 새롭게 출범한 제3기 동반성장위원회가 중소기업중앙회와 첫 간담회를 갖고 대·중소기업 동반성장 현안 해결을 위해 협업하기로 했다. 동반위는 2일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중소기업중앙회와 오찬 간담회를 개최하고 대·중소기업의 동반성장 발전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동반위는 △중소기업 적합업종 △대·중소기업 해외동반진출 △상생결제시스템 △성과공유제 등 주요 사업 현안과 운영방안 등을 공유하고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확대 등을 위해 대·중소기업이 협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

      경제·사회2015-06-02

      뉴스 상세보기
    • 목재펠릿보일러 적합업종 지정

      앞으로 3년간 대기업은 가정용 목재펠릿보일러 시장에서 시장점유율을 확대할 수 없다. 동반성장위원회는 13일 서울 삼성동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제34차 동반위를 개최하고 목재펠릿보일러를 중소기업 적합업종으로 선정했다. 지정 기간은 2018년5월까지며 권고에 따라 이 기간 기존 대기업은 가정용 시장에서 점유율 30.4% 이하를 유지해야 하며 농업용·산업용 시장에서는 신규 진입을 할 수 없다. 또 무상연료 지급이나 설치자 부담금 대납 등의 불공정경쟁은 물론 영업인력 탈취, 대리점 유입 등 공격적 영업활동을 자제해야 한다. 이날 ..

      경제·사회2015-05-13

      뉴스 상세보기
    • 동반위, 3기 위원 선정 후 첫 회의 개최

      동반성장위원회는 13일 오후 5시 서울 삼성동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제34차 동반성장위원회(이하 위원회)’를 개최한다. 이날 회의에서는 목재펠릿보일러의 적합업종 선정 여부를 의결하며 대리점 영업활동에 대한 상생협약 추진계획도 논의할 계획이다. 또 제3기 위원 28명을 위촉하고 곽수근 서울대 교수와 이정희 중앙대 교수를 각각 동방성장지수평가 실무위원장, 중소기업 적합업종 실무위원장으로 임명했다. 이밖에 이근 서울대 교수가 공기업평가, 이장우 경북대 교수가 동반성장투자재원심의, 유한주 숭실대 교수가 MRO가이드라인의 실무..

      경제·사회2015-05-13

      뉴스 상세보기
    • 동반위, 외투기업 대상 동반성장 간담회 개최

      동반성장위원회는 29일 국내 20개 외국인투자기업과 주한미국상의, 주한유럽상의, 서울재팬클럽, 외국기업협회 주요 임원진들과 동반성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안충영 위원장은 개회사에서 “외투기업이 국내 중소기업과의 자율적인 동반성장 환경을 마련하기 위해 관련 정책수단을 융합하고 관계부처와도 긴밀히 협력할 것이며, 앞으로도 외투기업과 지속적으로 소통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번 간담회는 외투기업과 국내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처음으로 마련되어 외투기업의 동반성장 참여 확대와 협업사례, 투자활동 애로사..

      경제·사회2015-04-29

      뉴스 상세보기
    • 롯데, 농가 할랄시장 개척 지원

      롯데그룹이 국내 농가의 블루오션 개척을 지원하기로 했다. 진출 과정이 다소 까다로워 중소 규모의 농가가 직접 진출하기 어려웠던 이슬람권 할랄식품 시장이 대상이다. 롯데그룹은 농림축산식품부·농협중앙회·동반성장위원회·대한상공회의소와 농식품 소비·수출 확대와 부가가치 제고를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따라 롯데는 자사의 유통·식품 사업 네트워크·노하우를 활용해 농가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특히 롯데는 국내 농가의 이슬람권 시장 진출을 돕기로 했다. 예를 들어 무슬림들이 먹을 수 있는 식품을 인증..

      경제·사회2015-04-28

      뉴스 상세보기
    • 3기 동반위 '중견·소상공인' 목소리 커질 듯

      새로 출범하는 동반성장위원회의 3기 위원수가 중견기업 위원과 중소기업 위원 추가로 종전보다 4명 늘어났다. 동반위는 적합업종 지정과 관련해 중견기업과 소상공인의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3기 위원수를 늘렸다는 입장이다. 동반성장위원회는 20일 대기업과 중소기업간의 상생협력과 자율적 동반성장의 정착을 위해 매진할 임기 2년의 제3기 동반성장 위원을 선임해 발표했다. 제3기 위원은 중견기업과 소상공인의 목소리를 반영하기 위해 종전 2기 25명에서 29명으로 확대됐다. 기존 2기 위원은 위원장을 포함해 대기업 9명, 중소기업 9명,..

      경제·사회2015-04-20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