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브이엠씨홀딩스, 미얀마 신모델 출시 및 자동차소득세 인하로 시장 확대

증권 입력 2019-10-10 08:34:19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미얀마 정부가 10월 1일부터 기존 15%~20%에 달했던 자동차 소득세를 3%로 인하함에 따라 자동차 시장이 활기를 띠고 있다. 특히 완성차로 수입되는 차량보다 SKD(부분조립생산)로 생산되는 차량에 대한 소득세 할인폭이 높아서 대부분의 차량을 SKD 생산으로 판매하고 있는 엘브이엠씨홀딩스에게는 시장확대의 큰 기회가 되고 있다. 


10일 회사 관계자는 “생산/판매하고 있는 SKD 모델의 소득세 인하효과는 차종별 원화기준 200만원~600만원에 달한다“며 “중고차 수입제한에 이어 예상보다 파격적인 자동차소득세 인하로 미얀마 신차시장의 성장이 더욱 더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러한 시장수요에 발맞춰 엘브이엠씨홀딩스는 지난 4일 SKD방식으로 생산한 중형 SUV ‘투싼(Tucson)’을 미얀마 양곤 깐타야 쇼핑몰에 론칭하고 시장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20년형 투싼은 세련된 외부 디자인과 높은 연료 효율성을 갖추고 있고 특히 네비게이션 시스템, 터치스크린, 와이파이, 스마트 기술 등 미얀마 고객들의 선호도가 높으나 타 경쟁사가 갖추지 않은 멀티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장착함으로서 출시 초기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엘브이엠씨홀딩스 관계자는 “올해 2월 SKD 생산 개시 이후 6개월만인 지난 8월에 미얀마 신차 시장 점유율 3위를 달성했다”면서 “미얀마의 열악한 도로 사정으로 지상고가 높은 SUV 모델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데 이번 투싼 모델의 출시로 소비자의 선택의 폭을 넓혔다”고 말했다. 이어 “2020년도에는 가격경쟁력을 확보한 소형 승용차 및 MPV모델을 추가하여 미얀마 시장 점유율 확대를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배요한기자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