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즈도메인, ‘데이터 바우처 지원사업’ 우수 공급기업으로 선정

증권 입력 2019-12-23 10:54:09 수정 2019-12-23 13:40:30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최근 정부가 내년부터 예산 1조4,000억원을 투입해 인공지능(AI) 강국을 만들겠다고 발표한 가운데 위즈도메인이 우수 데이터 공급기업으로 선정되며 성과를 인정받았다.


위즈도메인은 23일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가 주관하는 ‘2019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우수한 성과를 도출한 데이터 바우처 공급기업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우수 데이터 공급기업으로 선정된 위즈도메인은 수요기업 네오펙트에게 우수하고 양질의 특허데이터를 공급함으로써 네오펙트가 제품 개발 시 노출될 수 있는 기술침해를 사전에 방지하고 위험을 최소화하는데 성공했다.


위즈도메인은 지난 6월 데이터 바우처 공급기업으로 선정돼 비용부담 및 전문성 부족으로 데이터 활용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에게 필요한 기본적인 특허정보뿐 아니라 특허가치 평가금액, 특허 및 발명자 평가등급 등 가공된 데이터를 제공한 바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우수 공급기업 선정을 통해 수요기업에 양질의 데이터 공급을 통해 개별 기업의 사업성은 물론 국내 데이터 산업 활성화에 기여한 것을 인정받았다”며 “최근 발표한 AI국가전략 정책에 따라 정부가 데이터 바우처 지원사업을 적극 지원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위즈도메인은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내년 데이터 공급을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정부가 수립한 AI국가전략 지원사업 중 하나인 ‘2019 데이터 바우처 지원사업’은 데이터나 가공을 원하는 수요 기업과 공급기업을 매칭하는 것으로 ICT분야 수행기관으로 선정된 KAIT가 총 80개 중소기업에 19억6,000만원 규모의 데이터 바우처를 지원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