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한진칼 사내이사 연임 성공

증권 입력 2020-03-27 16:29:14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한진칼 사내이사 재선임에 성공했다. 반면, 조현아 전 부사장과 KCGI·반도건설로 구성된 3자연합 측 후보들은 모두 고배를 마셨다. 이로써, 한진그룹 경영권을 둘러싼 분쟁은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의 승리로 마무리됐다는 평가다.


한진칼은 27일 서울 중구 한진빌딩 본관에서 제7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조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안을 표결에 부쳤다.


이날 조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안은 찬성 56.67%, 반대 43.27%, 기권 0.06%로 가결됐다.


이와 함께, 하은용 대한항공 부사장 역시 56.95%, 반대 42.99%, 기권 0.06%로 사내이사에 선임됐다.


사외이사도 한진칼이 추천한 김석동, 박영수, 임춘수 등 5명의 후보 선임안이 모두 가결됐다.


한편, 최근 3자연합이 지분율을 끌어올리고 있는 상황이라, 추후 임시 주총 소집 요구 등 지속적인 이사회 장악을 시도할 것이라는 분석도 나온다./jjss1234567@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