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 캐롯손보 ‘후불 자동차보험’ 판매

금융 입력 2020-04-02 18:18:45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비바리퍼블리카]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토스를 운영하는 핀테크 기업 비바리퍼블리카는 캐롯손해보험과 함께 퍼마일(Per-Mile) 자동차보험을 토스 애플리케이션에서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매달 주행 거리에 따라 보험료를 내는 후불 자동차보험인 캐롯손해보험의 퍼마일(Per-Mile) 자동차보험을 토스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토스에 입점한 퍼마일 자동차보험은 매달 주행 거리에 따라 보험료를 내는 후불 자동차보험이다. 캐롯손보가 의무 보험인 자동차보험료를 운전한 만큼만 내고자 하는 사용자의 수요에 따라 개발한 상품이다.

 

가입 시 첫 달 기본료와 주행거리 1,000km에 해당하는 보험료를 선납하고, 이후 매달 자신이 운전한 거리에 따라 보험료를 지불하는 방식이다. 1년 단위로 가입하고 전체 운전자의 평균 주행거리를 반영해 보험사가 일괄적으로 보험료를 책정하는 기존 자동차보험과 차별화했다.

 

토스 앱에서 본인의 차량 정보를 입력하면 예상 월 보험료를 확인할 수 있고, 캐롯손보의 간단한 비대면 절차를 거쳐 가입 가능하다. 월별 주행거리는 보험 가입 시 운행 데이터 측정 장치 캐롯 플러그를 차량에 설치해 측정한다.

 

토스 관계자는 이번 보험은 주말에만 운전하는 등 주행거리가 짧은데도 매일 운전하는 사람과 비슷한 보험료를 내는 데 부담을 느끼는 소비자에게 유용할 것으로 본다앞으로도 토스는 고객에게 유용한 보험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내놓겠다고 말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