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바이오로직스, 빌게이츠 ‘코로나백신 공장 7곳 적극 지원’ 소식에 강세

증권 입력 2020-04-07 14:57:04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유바이오로직스가 빌게이츠의 ‘빌&멀린다 게이츠 재단’을 통해 가장 치료 가능성이 높은 백신 제조업체 7곳을 선정해 공장 건립 지원을 약속한 것으로 알려져 강세다.


7일 오후 2시 55분  현재 유바이오로직스는 전 거래일보다 6.15% 상승한 7,080원에 거래되고 있다


유바이오로직스는 지난해 12월 콜레라백신 제조시설 증설을 비롯해 백신재조성, 표준품 제작, 주사제형 콜레라 접합백신 등이 빌 & 멜린다게이츠 재단의 직간접적 지원이 확대되고 있다고 밝힌바 있다


한편 유바이오로직스는 코로나19 예방백신 개발을 위해 지난달 25일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바이오노트, 씨티씨백, 카브 등 4개 법인과 컨소시엄을 구성하는 MOU를 맺은바 있다. /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