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건협,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 초청 간담회 개최

부동산 입력 2020-06-25 16:29:08 수정 2020-06-25 17:35:59 설석용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25일 김상수(오른쪽 네번째) 대한건설협회 회장과 관계자들이 '한국철도시설공단 초청 건설업계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대한건설협회]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대한건설협회가 25일 건설회관에서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 초청 건설업계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예비타당성조사 면제사업 중 철도사업의 조기 추진, △저가투찰 유도하는 종심제 가격평가 기준 개선, △시공사가 부담하는 민원의 범위 명확화, △하도급 강제하는 심사항목 폐지, △부실시공 예방 중심의 부실벌점 제도 운영 방안이 중점적으로 논의됐다.


김상수 회장은 “과거 국난 극복의 수단으로 SOC 투자를 잘 활용해 왔으므로, 동서횡단철도 건설사업 등 다양한 빅 프로젝트를 통한 건설투자 확대를 제안”하는 한편 “저가경쟁을 고착하는 제도들로 힘들어진 건설업계의 경영환경을 고려해 정책을 집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상균 이사장도 “그 간 공단에서는 공정경제 활성화를 위해 부단히 노력해 왔으나, 미처 챙기지 못한 애로사항에 대해서는 전향적으로 검토해 합리적으로 개선하겠다”며 “건설업계에서도 코로나19로 인한 국가경제 위기 속에서 경기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재정 적기 집행에 힘을 보태주시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joaqu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부동산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