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벤처·스타트업 투자 지원 130억 규모 전략펀드 결성

금융 입력 2021-06-28 17:15:45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KB
국민카드가 스타트업 발굴·육성 프로그램인 퓨처나인(FUTURE9)’ 참가 기업과 유망 벤처 기업스타트업 등에 대한 전문적인 투자와 지원을 위한 130억 원 규모의 전략 펀드를 결성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결성될 펀드는 대기업과 스타트업간 협업과 투자 지원 강화를 목적으로 멘토 기업이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펀드 출자 시 정부가 모태펀드를 통해 동일한 금액을 출자하는 멘토기업 매칭출자 사업을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

 

8월 말 결성 예정인 가칭 스마트대한민국 KB퓨처나인 벤처펀드는 KB국민카드와 모태펀드인 한국벤처투자가 각각 50억 원세종벤처파트너스 및 관계 회사가 30억 원을 출자하며펀드 운용사인 세종벤처파트너스가 업무집행조합원(GP : General Partner)을 담당한다.

 

이 펀드는 퓨처나인 참가 기업을 비롯해 △스마트 헬스케어스마트 금융온라인 교육 등 비대면 분야 창업자 △기술혁신형·경영혁신형 중소기업 △벤처기업이 주요 투자 대상이며 퓨처나인 참가 기업과 KB국민카드 우수 협업 기업에 주로 투자할 예정이다.

 

KB국민카드가 벤처기업과 스타트업의 성장을 위한 지원 성과 우수 멘토 기업으로 이번 펀드 결성 시멘토기업 매칭출자 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원동력은 2017년부터 시작한 퓨처나인을 통해 매년 스타트업과 다양한 공동 사업을 진행하고 성공적인 협업 사례도 지속적으로 만들었던 점이 크게 작용했다.

 

또 퓨처나인 전용 펀드인 ‘KB라이프스타일펀드를 결성해 트립비토즈, AB180 등 12개 퓨처나인 참가 기업에 다양한 형태로 직간접 투자를 진행하고세탁특공대카랑디자이노블 등의 경우 퓨처나인 컨소시엄사를 통해 200억 원 이상의 후속 투자 유치를 지원하는 등 지속적인 투자 지원 활동을 펼친 점도 일조했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펀드 결성으로 퓨처나인 참가 기업과 유망 스타트업들의 성장 밑거름이 될 투자 지원 활동이 한 층 강화되고 전문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다년간 축적한 노하우와 차별화된 지원 프로그램을 바탕으로 협업 성공 신화를 만들고 있는 퓨처나인 프로그램에 미래의 유니콘 기업을 꿈꾸는 스타트업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KB국민카드는 6월 말까지 트렌드휴먼테크라이프스타일 등 9개 영역에서 미래 생활 혁신을 선도할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협업하는 퓨처나인’ 5기 프로그램 참가업체 모집을 진행한다.

 

이번 프로그램 참가 지원과 기타 자세한 사항은 ‘퓨처나인’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