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건설, 언리얼 엔진 ‘메타버스’ 견본주택 도입

부동산 입력 2021-11-25 10:55:06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두산건설이 비트스톤과 함께 도입한 메타버스 견본주택 ‘방보다’. [사진=두산건설]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두산건설은 건설부동산전문 CG 업체인 비트스톤과 함께 다음달 분양예정인 ‘두산위브 광주센트럴파크’에 업계 최초로 언리얼 엔진으로 구축한 메타버스 솔루션 ‘방보다’를 적용한다고 25일 밝혔다.  


두산건설은 메타버스를 도입한 견본주택을 통해 부동산 트렌드 변화에 맞춰 첨단 IT기술이 접목된 새로운 부동산 서비스를 제공하고, 코로나 19로 견본주택 관람이 제한돼 있는 고객층에게 가상현실 체험을 제공함으로써 소비자의 이해를 도울 방침이다.


소비자들은 다운로드 링크에 접속하거나 QR코드를 스캔해 프로그램을 다운받으면 손쉬운 조작으로 미래의 내 집을 미리 체험할 수 있다. 사용자는 우선 내게 맞는 캐릭터를 선택한 후, 나이를 입력하고, 사이버 견본주택에 구현된 평면에 주요 가구를 배치하고, 벽지 색상까지도 선택할 수 있다. 또한 방마다 가구 배치를 해볼 수 있어 개개인의 라이프 스타일에 따라 주택형 선택을 할 수 있게 도와준다.


또한 단지와 단위세대, 견본주택 미건립 세대도 구현할 예정이며, 소비자가 확인하고 싶은 정보를 입체적으로 자유롭게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이번에 선보인 ‘방보다’는 뛰어난 3D 그래픽 성능을 지닌 가장 진보된 엔진으로 평가받는 언리얼 엔진으로 구축한 업계 최초 메타버스다. 기존의 사이버 견본주택은 VR로 구현된 360도 뷰를 도입했는데, 조작이 불편하고, 현실성이 떨어지는 단점이 있었다. 고성능 게임 개발에 주로 사용하는 언리얼 엔진으로 구축한 메타버스 ‘방보다’는 이러한 단점을 개선해 소비자들이 보다 현실감있게 사이버 견본주택을 둘러볼 수 있게 만들었다.


두산건설 관계자는 “소비자들이 시공간에 구애받지 않고 견본주택을 관람할 수 있으며, 일반적인 사이버 견본주택의 단점인 공간감 부족을 가상의 가구 배치를 통해 현실화시킬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두산위브 광주센트럴파크’는 경기도 광주시 탄벌동 일원에 지하 3층~지상 29층, 6개동, 전용면적 59·84㎡, 총 693가구 규모로, 이중 조합원분을 제외한 653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전용면적별 분양 가구수는 △59㎡ 271가구 △84㎡A 258가구 △84㎡B 124가구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부동산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